> 산업 > 유통

서경배 아모레퍼시픽 회장, 작년 30억500만원 받아

  • 기사입력 : 2019년04월01일 18:51
  • 최종수정 : 2019년04월01일 18:5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주은 기자 = 서경배 아모레퍼시픽 회장이 지난해 30억500만원의 연봉을 받았다. 아모레퍼시픽에서 24억1200만원, 아모레퍼시픽그룹에서 5억9300만원을 합친 금액이다.

1일 아모레퍼시픽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서 회장은 급여 18억1400만원, 상여 5억2700만원 24억1200만원을 수령했다. 아모레퍼시픽그룹에서는 급여로 5억9300만원을 받았고 상여금은 별도로 없었다.

안세홍 사장은 아모레퍼시픽으로부터 급여 6억100만원과 상여 1억3100만원을 포함해 7억3200만원을 받았다. 이외 김찬회 전무 12억6600만원, 김승수 이은임 상무도 아모레퍼시픽으로부터 각각 8억원과 7억9500만원을 받아갔다.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대표이사 회장

 

jun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