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곡성군, 올 상반기 ‘축산 분야 보조사업’ 신속 추진

조사료 생산기반 확충 등 70개 사업 69억 집행해 경쟁력 확보

  • 기사입력 : 2019년03월18일 14:37
  • 최종수정 : 2019년03월18일 14:3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광주=뉴스핌] 지영봉 기자 = 전남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축산 분야 경쟁력 확보를 위해 올해 친환경 천적이용 해충구제 지원 등 70개 보조사업에 69억원을 집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올해 곡성군의 축산 분야 주요 추진 사업은 조사료 생산기반확충 53억원, 가축분뇨처리 7억원, 한우 송아지브랜드육성 4억원, 축분 처리시설(스키드로더) 3억원, 친환경축산물 인증지원 1억 9000만원 등이다.

곡성군청 청사전경 [사진=곡성군]

군은 축산농가들이 하루라도 빨리 효과적으로 축산활동을 할 수 있도록 6월말까지 사업을 완료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이달 말까지 축수산분과 심의를 거쳐 사업대상자를 선정하고 보조금 교부결정을 최종 확정할 예정이다.

내년도 사업을 위해서도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이미 2020년 농림축산식품사업 조사료 생산 기반 확충사업 등 3개 사업에 국비 59억8000만원을 신청했고, 예산 확보에 차질 없도록 중앙부처 방문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 관계자는 “축산 농가 경영안정을 위해 앞으로 다양한 정책과 지원사업을 강화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yb258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