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충북

충북도, SK하이닉스 청주사업장 35조원 투자 '환영'

  • 기사입력 : 2019년02월21일 15:39
  • 최종수정 : 2019년02월21일 15:3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청주=뉴스핌] 박상연 기자 = 충북도는 21일 SK하이닉스가 향후 10년간 청주사업장에 35조원을 투자하겠다고 발표한 데 대해 164만 도민과 함께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장섭 충북도 정무부지사는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SK하이닉스가 청주에 10년간 투자할 35조원은 투자 유치 금액으로 볼 때 도정 사상 단일 규모로는 최대 투자유치"라며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이장섭 충북도 정무부지사(오른쪽)가 21일 SK하이닉스의 청주 투자 계획에 대한 입장을 밝히고 있다.[사진=충북도]

이 정무부지사는 "SK하이닉스는 지금까지 충북에 15조원을 투자했고 이번에 또 다시 35조원을 투자하게 되면 총 50조원에 달한다"며 SK하이닉스측에 감사의 뜻을 표했다.

이어 "SK하이닉스의 35조원 투자가 조기 실현될 수 있도록 정무부지사를 위원장으로 한 합동 태스크포스(TF)를 즉시 운영하겠다"며 지원을 약속했다. 

그러면서 정부에서 발표한 신규 투자부지를 포함하면 충북도는 약 41만평의 전국 최고의 낸드플래시 클러스터가 조성되는 것으로, 진천과 음성을 포함한 충북혁신복합단지에 반도체 소재·장비 업체를 집중 유치해 충북을 반도체 종합플랫폼으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SK하이닉스가 경기도 용인시에 10년간 120조원이 투입될 세계 최대 규모의 '반도체 클러스터' 후보지로 정한 데 대해선 아쉬움을 표시했다.

이 부지사는 "기업의 대규모 투자를 국내에 유치해야한다는 필요성에도 불구하고 수도권내 반도체 입지는 국가균형발전 차원에서 아쉽다"며 "향후 유사 사례가 재발하지 않아야 한다"고 말했다.

충북도는 다음 달 SK하이닉스와 청주테크노폴리스 내 부지 분양계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syp203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