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이프·여행 > 국내여행

국내 식도락 여행의 최적지가 제천?…약이 되는 채소를 먹는 즐거움 만끽

제천시 음식 브랜드 약채락 소개 ①

  • 기사입력 : 2019년01월30일 14:55
  • 최종수정 : 2019년02월07일 22:3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편집자주] 충청북도 제천은 관광지로서는 이웃인 단양이나 태백의 그늘에 가려져 매력을 한껏 발산하지 못한 것은 사실이다. 중부내륙의 중심지역으로 월악산, 소백산, 치악산 등 높은 산들로 둘러싸인 분지형태인 제천은 지나쳐 지나가는 지역으로 인식돼 왔다. 하지만 제천에는 다양한 입맛을 사로잡을 음식 브랜드인 약채락이 버티고 있다. 약채락의 19개 식당 중 10개 식당을 직접 맛보며 제천 식도락 여행을 소개한다.

[제천=뉴스핌]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충청도, 경상도, 강원도의 접경지역인 제천은 접경지역으로 교통의 요지로 발전했지만 관광적인 측면으로는 지나쳐 지나가는 곳이었다. 제천을 대표하는 색채가 크게 드러나지 않아서 사실 다른 지역에 비해 관광지로서의 매력을 발산하는 것은 무리가 있어보였다.

[제천=뉴스핌]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약채락2019.01.21.youz@newspim.com

하지만 제천이 달라졌다. 10여년부터 시작한 한방 음식 약채락의 브랜드가 자리를 잡게 되면서 19개의 식당으로 다양성을 제시하는데 성공했다. 한방 고추장, 간장 등으로 양념을 통일하고 각 식당마다 잘할 수 있는 음식으로 제천 시민의 입맛은 물론 전국의 여행객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약채락은 약이 되는 채소를 먹는 즐거움이라는 의미로 입에서도 즐겁지만 몸에서도 즐거운 제천의 진정한 맛집 약채락 식당 3곳을 소개한다.

◆ 산마루

[제천=뉴스핌]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산마루 곤드레밥2019.01.21.youz@newspim.com

남제천IC에서 차량으로 5분도 걸리지 않은 위치해 있어 오고가는 손님들이 지나치지 못하고 들르는 식당이나 늘 북적인다. 약채락 식당 중 하나인 산마루는 약채락 양념을 이용한 밑반찬도 맛있지만 봄의 향기를 일년내내 전해주는 곤드레 밥이 일품이다.

[제천=뉴스핌]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산마루 떡갈비2019.01.21.youz@newspim.com

곤드레를 봄에 채취해 급속 냉동해 겨울에도 봄의 곤드레 맛을 낸다. 곤드레 밥과 어울리는 한상엔 약채락 떡갈비가 눈에 띄인다. 몸에 좋은 한방의 기운이 물씬 느껴지는 반찬들은 한 젓가락씩 먹다보면 어느새 한공기의 곤드레밥이 어느새 사라지고 없다.

◆ 원뜰

[제천=뉴스핌]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원뜰의 약채락 벚꽃 정식2019.01.21.youz@newspim.com

약채락의 원조인 원뜰은 약채락 비빔밥으로 약채락의 시작부터 많은 행사에 참여한 식당이다. 민화 화가인 안주인의 솜씨가 벽면마다 가득 채워져 있어 식사 전에 눈부터 즐거운 곳이다.

[제천=뉴스핌]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원뜰이 직접 담그는 장이 있는 장독대2019.01.21.youz@newspim.com

또 모든 청과 술 등을 직접 채취한 재료로 만드는 것이 주인장들이 자부하는 부분 중 하나다. 벚꽃 한 상이 약채락 정식으로 음식 하나하나에 얼마나 많은 정성이 들어가고 요리 연구가 더해졌는지 알 수 있다. 채식 주의자를 위해서 채식으로만 이뤄진 약채락 한정식을 구비하고 있어 외국인 친구와도 충분히 다녀갈만 하다.

◆ 성현

[제천=뉴스핌]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약채락 한방 갈비 한상2019.01.21.youz@newspim.com

오는 3월에 케이블카가 오픈하면 가장 가까이 있는 맛집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의림지에서 맛집으로 소문난 성현이 케이블카 오픈을 기념해 케이블카 주변에 분점을 냈다. 북제천과 남제천이 꽤 거리가 멀어 케이블카 손님들이 성현의 맛있는 음식을 편하게 맛 볼 수 있게 하려는 주인장의 배려다.

[제천=뉴스핌]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성현의 약채락 한방 갈비2019.01.21.youz@newspim.com

성현의 약채락 요리는 바로 한방 갈비인데 굽는 향부터 달큰하고 고기는 훨씬 부드러워 한방의 향도 나지 않아 어린이들도 잘 먹는다. 하지만 한방 갈비 양념엔 10여가지의 한방 재료가 들어가 건강에 좋다. 3월 케이블카 오픈 후에 출출하다면 성현을 찾아보는 것도 좋다.

youz@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