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종합] 文대통령, 2기 청와대 첫 비서관 인사…복기왕 정무·여현호 국정홍보

신지연 제2부속, 복기왕 정무, 여현호 국정홍보
김애경 해외언론, 양현미 문화, 유송화 춘추관장

  • 기사입력 : 2019년01월09일 17:44
  • 최종수정 : 2019년01월09일 18:1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채송무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9일 2기 청와대 비서관급 첫 인사로 신지연 제2부속비서관과 복기왕 정무비서관 등 비서관 6명을 임명했다.

문 대통령이 임명한 신임 청와대 비서관은 제2부속비서관에 신지연 청와대 해외언론비서관, 정무비서관에 복기왕 전 아산시장, 국정홍보비서관에 여현호 전 한겨레신문 선임기자, 해외언론비서관에 김애경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상임감사, 춘추관장에 유송화 대통령비서실 제2부속비서관, 문화비서관에 양현미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원장이었다.

신지연 제2부속비서관 [사진=청와대]

신지연 제2부속비서관은 1967년생 부산 출생으로 경남여고와 미국 미시간대 국제정치학을 졸업하고 미국 뉴욕로스쿨 법학을 나왔다. 신 비서관은 ㈜삼성중공업 법무실 수석변호사와 김&장 법률사무소 외국변호사를 나왔고, 현재 대통령비서실 해외언론비서관으로 재직 중이다.

복기왕 청와대 정무비서관 [사진=청와대]

복기왕 정무비서관은 1968년생 충남 아산 출생으로 아산고와 명지대 무역학과를 졸업하고 고려대 정책대학원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다. 복 비서관은 17대 국회의원과 민선 5기·6기 아산시장을 지냈다.

여현호 국정홍보비서관 [사진=청와대]

여현호 국정홍보비서관은 1962년생 부산 출생으로 부산 해동고와 서울대 법학과를 졸업했다. 여 비서관은 한겨레신문 정치부 부장과 한겨레신문 편집국 국내 부분 편집장, 한겨레신문 선임기자 겸 논설위원, 한겨레 신문 선임기자를 역임한 정통 언론인 출신이다.

김애경 해외언론비서관 [사진=청와대]

김애경 해외언론비서관은 1965년생 전남 출생으로 동뎍여고와 연세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하고 연세대에서 정치학 석사를, 미국 뉴욕대에서 법학 석사, 미국 미네소타대에서 법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김 비서관은 법무법인 율촌 외국변호사와 BC카드 컴플라이언스 실장를 역임했고, 현재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상임감사로 재직 중이다.

유송화 춘추관장 [사진=청와대]

유송화 춘추관장은 1968년생 전남 출생으로 광주 송원여고와 이화여대 경제학과를 졸업했고, 서울시립대에서 도시행정학 석사 학위를, 동국대에서 북한학 박사를 수료했다. 정치인 출신으로 더불어민주당 부대변인을 나왔고 현재 대통령비서실 제2부속비서관이다.

양현미 문화비서관 [사진=청와대]

양현미 문화비서관은 1964년생 서울 출생으로 선일여고와 서울대 미학과를 졸업했고, 홍익대에서 미학 석사와 박사 학위를 받았다.

양 비서관은 한국문화관광연구원 연구위원, 서울특별시 문화본부 문화기획관을 지냈고, 현재 상명대 천안캠퍼스 예술대학 문화예술경영전공 부교수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원장으로 재직 중이다.  

dedanh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