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여야 지도부, 정부 신년회 참석·시무식으로 새해 첫 행보

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 지도부, 11시 정부 신년회 참석
한국당, 오후 당 시무식 열고 조계종 총무원장 예방
평화당, 호남 찾아 지지기반 다지기 나서

  • 기사입력 : 2019년01월02일 08:56
  • 최종수정 : 2019년01월02일 13:1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승현 기자 = 여야 5당 지도부는 2일 정부 신년회 참석 및 당 시무식을 열고 2019년 기해년 첫 출근일을 보낼 예정이다. 특히 민주평화당은 지지 기반인 호남을 찾아 릴레이 간담회를 갖는다.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홍영표 원내대표가 27일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대화를 나누고 있다. 2018.12.27 yooksa@newspim.com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와 홍영표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11시 서울 영등포구 중소기업중앙회에서 행정안전부 주최로 열리는 정부 신년회에 참석한다.

이 자리에는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와 김관영 원내대표, 정의당 이정미 대표와 윤소하 원내대표도 함께 한다.

이해찬 대표는 이날 새벽 서울 중구 남대문로를 찾아 환경미화원들을 만나 노고를 위로하며 민생 현안을 챙기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자유한국당은 이날 오후 당 사무처 시무식을 연다.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과 나경원 원내대표가 참석할 예정이다. 나 원내대표는 오전 원내대표단-정책위 회의를 열고 새해 전략 구성에 나서며, 오후에는 조계종 총무원장을 예방한다.

민주평화당 지도부는 호남을 찾아 지역 민심 다지기에 나선다. 정동영 대표와 장병완 원내대표는 오전 9시 국립 5.18민주표지 참배를 시작으로 현장 시무식을 개최한다. 이어 연동형비례제 결의대회, 광주·전남·전북도당 오찬간담회, 지역위원장 간담회를 열고 오후에는 광주양동시장을 찾아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듣는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 나경원 원내대표가 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중진의원 연석회의에서 귓속말을 나누고 있다. 2018.12.26 kilroy023@newspim.com

kim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