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제약·바이오

GC녹십자, '2억불 수출의 탑' 수상

  • 기사입력 : 2018년12월10일 17:40
  • 최종수정 : 2018년12월11일 09:0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근희 기자 = GC녹십자는 지난 7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제55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2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고 10일 발표했다.

'제55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이우진 GC녹십자 해외사업본부장(오른쪽)이 '2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GC녹십자]

무역의 날 기념식은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행사다.

GC녹십자는 관세청 수출입신고서 기준으로 지난해 7월부터 2018년 6월까지 1년간 2억148만달러의 수출액을 기록했다. 지난 2014년 '1억불 수출의 탑' 수상에 이어 불과 4년만에 해외 매출 규모를 2배 늘렸다.

지난 10년간 GC녹십자의 수출 실적은 5배 가까이 늘었다. 혈액제제 중심이던 수출품목에 백신이 더해진 결과다. 백신 수출은 국제기구 조달시장에서 입지를 다지면서 급증했다. GC녹십자는 UN 조달시장에서 독감백신과 수두백신 점유율 1위를 지키고 있다.

UN연구사업소 ‘조달 통계보고서’에 따르면 UN 조달시장에서 우리나라 전체 의약품수주 실적 중 40% 이상이 GC녹십자다. 2009년 800만달러에 불과했던 GC녹십자의 연간 백신 수출 실적은 최근 1억달러를 넘어섰다.

이우진 GC녹십자 해외사업본부장은 "임직원 한 사람, 한 사람의 수고가 모여 만든 성과"라며 "앞으로도 국제 사회의 보건 수준 향상에 더욱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ke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