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

일동후디스 '후디스 프리미엄 산양유아식'서 식중독균 검출

  • 기사입력 : 2018년12월07일 18:23
  • 최종수정 : 2018년12월07일 18:2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김근희 기자 = 일동후디스의 '후디스 프리미엄 산양유아식'에서 식중독균이 검출돼, 판매 중단 및 회수 조치에 들어갔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7일 수입식품판매업체인 일동후디스 주식회사가 수입‧판매한 뉴질랜드산 '후디스 프리미엄 산양유아식'(식품유형 성장기용조제식) 제품에서 식중독균인 클로스트리디움 퍼프린젠스가 검출됐다고 발표했다.

[표=식품의약품안전처]

식약처는 관할 지방청에 해당 제품을 회수하도록 조치했다. 또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 또는 구입처에 반품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회수 대상 제품의 수입량은 7344kg이고, 유통기한은 2121년 2월16일이다.

식약처는 통관 단계에서는 동일제조사 모든 제품에 대해 검사를 강화하고, 유통 중인 동일제조사 모든 제품에 대해 잠정유통판매 중단 및 수거·검사를 실시한다. 부적합 제품의 경우에는 홈페이지에 추가로 공개하도록 할 방침이다.

식약처는 불량식품 신고전화(1399)를 운영하고 있으며, 소비자들이 식품 관련 불법 행위를 목격한 경우 1399 또는 민원상담 전화 110으로 신고하면된다. 스마트폰을 이용하는 경우 '내손안(安) 식품안전정보' 앱을 이용하여 전국 어디서나 신고가 가능하다.

일동후디스의 '후디스 프리미엄 산양유아식'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ke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