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보험

KB손해보험, '희망의 집 40호'완공식 개최​​​

2005년부터 13년간 지속한 대표 사회공헌활동

  • 기사입력 : 2018년10월30일 09:25
  • 최종수정 : 2018년10월30일 09:2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승동 기자 = KB손해보험은 30일 대전시 동구 가양동에서 이태규(가명, 12세)군을 위해 새롭게 지어진 ‘희망의 집 40호’ 완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 2005년 전북 진안에 지은 1호를 시작으로 꾸준히 이어오고 있는 ‘희망의 집짓기’ 사업은 주거환경이 열악한 아동의 가정에 새 보금자리를 지어주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KB손보가 후원하고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서 주관해 진행한다. 이번 40호는 대전 지역에서는 처음으로 완공된 희망의 집이다.​​

40번째 주인공이 된 이 군은 할머니와 부모님, 그리고 형과 함께 노후된 집에서 거주해오며 열악한 주거 환경으로 인해 생활의 어려움을 겪어왔다. 부모와 이군 모두 장애로 인해 경제적 활동이 어려워 보수할 엄두 조차 내지 못했다.

KB손보는 2달 여 기간의 리모델링 공사를 거쳐 새로운 보금자리를 마련했다.

양종희 사장은 기념사를 통해 “집이라는 존재는 단순히 의식주 해결을 넘어 꿈과 희망을 키워나가는 특별한 공간”이라며, “태규군이 새롭게 변화된 이 곳에서 전보다 원대하고 희망찬 꿈을 키워나가길 기원한다“라고 말했다.​​ 

KB손해보험은 대전시 동구 가양동에서 이태규(가명, 12세)군을 위해 새롭게 지어진 ‘희망의 집 40호’ 완공식을 개최했다. 행사에 참석한 대표이사 양종희 사장(2열 우측 세번째)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2열 우측 네번째)을 비롯한KB손해보험 및 재단 임직원들이 새롭게 지어진 40번째 희망의 집 앞에서 수혜 가족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B손해보험>

0I08709489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