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뮤지컬

뮤지컬 '라흐마니노프' 중국 라이선스 진출 쾌거…11월 상하이 공연

HJ컬처, 상하이 문화광장과 계약 체결…상하이 '상 극장'
중국 진출 기념 26일부터 7월8일 공연 30% 할인 혜택

  • 기사입력 : 2018년06월25일 15:15
  • 최종수정 : 2018년06월25일 15: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황수정 기자 =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공연중인 뮤지컬 '라흐마니노프'가 라이선스로 중국 진출에 성공했다.

뮤지컬 '라흐마니노프' 중국 포스터 [사진=HJ컬처]

HJ컬처 측은 25일 "뮤지컬 '라흐마니노프'가 라이선스로 중국 진출에 성공해 오는 11월16일부터 25일까지 상하이 '상 극장'에서 공연된다"고 밝혔다.

'라흐마니노프'는 러시아 천재 작곡가 '세르게이 라흐마니노프'가 슬럼프에 빠져 절망하고 있던 시기에 정신의학자 '니콜라이 달' 박사와의 만남을 통해 치유해 나가는 과정을 그리는 작품이다. 러시아 클래식의 거장 '라흐마니노프'의 선율을 그대로 살린 주옥 같은 넘버와 말 한 마디의 따뜻함으로 전하는 위로와 치유의 메시지로 큰 호평을 받고 있다.

지난 2016년 초연을 시작으로 매년 무대에 올라 관객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한국뮤지컬어워즈 작곡/음악감독상과 예그린 어워드 극본상을 수상하며 대중성과 작품성 모두를 인정받았다.

이번 중국 라이선스 진출은 중국 뮤지컬 중심인 상하이 문화광장과의 계약이 체결되면서 성사됐다. 오는 11월16일부터 25일까지 13회 공연으로 699석 규모의 '상 극장'에서 펼쳐진다. '라흐마니노프' 역에는 지앙치밍, 조우크어른이 캐스팅 됐으며 '니콜라이 달' 역에는 싀즈어밍, 왕페이지에가 출연한다.

HJ컬처 관계자는 "한국을 넘어 중국에서도 '라흐마니노프' 공연 소식을 전해드릴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 중국에서도 우리의 대본, 음악, 무대로 공연의 감동을 그대로 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뮤지컬 '라흐마니노프'는 오는 7월8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만날 수 있다. 오는 26일부터 7월8일 공연에 한해 중국진출할인 30% 혜택을 제공한다. 

hsj121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