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라이프

“순례자의 길 중 최고 인기 ‘프랑스 길’ 갈리시아에 있죠”

스페인관광청·갈리시아관광청 관계자 방한해 매력 알려

  • 기사입력 : 2018년06월18일 22:51
  • 최종수정 : 2018년06월18일 22:5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 순례자의 길로 알려진 스페인 갈리시아가 미식, 온천 등 다른 매력을 알렸다.

총 1500km, 9개의 여정으로 나뉜 순례자의 길은 프랑스 길, 북부 길, 겨울 길, 포르투갈 길, 영국 길 등으로 구성된다. 그 중 가장 인기 있는 길로 알려진 프랑스길이 위치한 스페인 갈리시아(Galicia) 지역에서 순례자의 길 외 다른 매력을 알리러 처음 한국을 찾았다.

갈리시아관광청 세미나 [서울=뉴스핌]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 youz@newspim.com

이번 행사는 국내에 부족한 갈리시아의 상세한 정보를 알리는 세미나 형식으로 진행됐으며 70여명의 여행업계 관계자가 모였다.

스페인 북부에 위치한 갈리시아는 연중 300일이 넘게 맑은 날이 지속되는 지역으로 순례자의 길로 유네스코에 처음 등재된 곳이다. 갈리시아는 유럽의 남서쪽에 위치해 있으며 약 300만 명의 인구가 살고 있다. 스페인에서 가장 북서쪽에 위치해 있는 갈리시아는 대서양에 접하는 1500km의 해안선으로 아름다운 바다 풍광까지 보유하고 있다.

역사적으로 가치가 있는 순례자의 길 중에도 인기가 가장 많은 길이자 역사적인 유적이 풍부한 프랑스 길은 갈리시아에 위치해 있다. 북부 길도 갈리시아에 위치해 있는데 9세기부터 만들어진 길과 로마 유적이 많이 남아 있어 여행객이 많이 찾는 곳 중 하나다. 

프랑스 길은 산티아고 데 콤포스텔라 (Santiago de Compostela) 성당(성 야곱의 무덤)을 종착지로 100km정도 걷게 된다. 길 위에서 아름다운 풍광을 마주하게 되며 또 179개국에서 이 길을 찾은 여행객도 만난다.

마리아 델 카르메 피타 우르고이띠 갈리시아관광청 디렉터 [서울=뉴스핌]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 youz@newspim.com

마리아 델 카르멘 피타 우르고이띠(Maria del Carmen Pita Urgoiti) 갈리시아관광청 디렉터는 “갈리시아는 순례자의 길뿐 아니라 1년에 300개가 넘는 요리 축제와 11개의 미슐랭스타가 있는 미식을 즐길 수 있는 곳”이라며 “5개의 와인산지를 보유하고 있으며 20개가 넘는 토착 포도 품종을 가지고 있는 와인의 산지기도 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유럽으로 2번째로 큰 온천 도시로 300개가 넘는 온천과 21개의 온천장, 3000여개의 객실을 보유하고 있다”며 “미식과 온천, 순례자의 길 다채로운 여행을 즐길 수 있는 갈리시아로 꼭 방문해달라”고 당부했다. 

youz@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