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여행.레저

[영상] 싱가포르 대표 음식 '칠리크랩'...김정은, 트럼프도 맛볼까

  • 기사입력 : 2018년06월11일 17:12
  • 최종수정 : 2018년06월11일 17:1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싱가포르=뉴스핌] 홍형곤 기자 = 12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세기의 만남' 장소인 싱가포르가 세계의 관심을 받고 있다.

싱가포르하면 떠오르는 대표음식은 싱싱하고 큰 게를 요리한 칠리 크랩이다.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 퓨전 음식이라 할 수 있는 칠리 크랩은 부드러운 게살과 매콤하면서도 달콤한 양념의 맛이 특징으로, 싱가포르에서만 맛 볼 수 있는 별미이다.

 

honghg092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