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토 > 사회

[포토스토리] 싱가포르 센토사 섬 전경

샹그릴라·플러턴호텔과 함께 북미정상회담 개최 유력 장소

  • 기사입력 : 2018년06월05일 15:30
  • 최종수정 : 2018년06월07일 10:4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싱가포르 로이터=뉴스핌] 신유리 인턴기자 = 샹그릴라호텔과 함께 오는 12일 열리는 북미정상회담의 유력지로 손꼽히고 있는 센토사 섬의 전경을 담아봤다.

센토사 섬 전경 [사진=로이터 뉴스핌]
센토사 섬의 전경 [사진=로이터 뉴스핌]

 

센토사 섬의 워터 파크 전경 [사진=로이터 뉴스핌]
센토사 섬의 실로소 비치(Siloso Beach) [사진=로이터 뉴스핌]

 

센토사 섬에 위치한 유니버셜 스튜디오 [사진=로이터 뉴스핌]
북미회담 개최의 유력지 중 하나로 언급돼 온 센토사 섬의 카펠라 호텔 [사진=로이터 뉴스핌]

 

플러턴 호텔과 함께 또 다른 유력 후보지로 거론되고 있는 싱가포르 플러턴 호텔 전경 [사진=로이터 뉴스핌]

 

[뉴스핌 Newspim] 신유리 인턴기자 (shinyoor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