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여행.레저

[가족해외여행지①] 쇼핑·휴양·식도락 모든 것이 만족스러운 괌

  • 기사입력 : 2018년04월11일 14:00
  • 최종수정 : 2018년04월12일 17:1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김유정 여행전문기자] 괌은 우리나라에서 4시간 정도면 갈 수 있는데다가 어린이 용품을 저렴하게 판매하는 아울렛이 다수 위치해 쇼핑을 즐기려는 가족여행객이 붐비는 곳이다.

따뜻한 날씨로 휴양을 즐길 수 있는 괌/김유정 기자 youz@

언제나 따뜻한 날씨, 미국령으로 안전하고 영어를 사용한다는 점에서도 우리나라 여행객에게 인기가 높은 지역이다. 괌을 방문하는 여행객 중의 40%가 한국인으로, 괌의 인기를 어느 정도인지 실감할 수 있다.

쇼핑으로도 유명세를 타고 있는 괌 /김유정 기자 youz@

괌은 쇼핑은 물론 에메랄드 빛 투몬베이에서 수영을 즐길 수 있고 우리나라 면허증으로도 렌터카를 편안하게 빌릴 수 있다. 괌 스타일의 비비큐나 미국식 아침식사 등 식도락 여행을 즐기기에도 충분하다.

괌에서 인기가 좋은 비비큐 /김유정 기자 youz@

달콤하고 짭짤한 소스가 한국인입맛에 딱 맞는 괌 스타일의 비비큐를 판매하는 프로아는 한국인관광객은 물론 괌 현지인들로 언제나 붐빈다. 저녁에 방문하면 간단한 공연과 함께 식사를 즐길 수 있으니 기다리기 싫다면 미리 예약하면 된다.

수영을 즐기고 있는 가족여행객들 /김유정 기자 youz@

또 굳이 호텔 조식을 구매하지 말고 호텔 근처에 있는 레스토랑에서 미국식 아침식사를 즐겨보는 것도 좋다. 팬케익과 오믈렛 등 흔한 요리이지만 고유의 특별한 맛이 있어 두고두고 생각나는 맛이다. 어린이들도 충분히 먹을 수 있는 음식이기 때문에 따로 음식을 준비할 필요가 없다.

리틀 키즈 클럽/김유정 기자 youz@

워낙에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여행객이 많다보니 각 호텔에서도 어린이를 동반한 여행객을 위한 배려 서비스가 돋보인다. PIC 괌의 경우에는 지난 1일 영유아 전용 돌보미 서비스인 ‘리틀 키즈클럽’을 오픈했다. ‘리틀 키즈클럽’은 PIC 괌에 투숙하는 만 1세부터 3세까지의 유아 대상 무료 돌보미 서비스를 제공하며, 숙련된 3~4명의 베이비시터가 상주한다.

또 롯데호텔 경우에는 객실 내에 전자렌지 등을 비치해 이유식이나 분유 등을 편하게 데울 수 있어 편리하다.

[뉴스핌 Newspim]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youz@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