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여행.레저

블록체인 기술 '여행업계'도 도입된다

  • 기사입력 : 2018년03월06일 17:21
  • 최종수정 : 2018년03월06일 17:2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김유정 여행전문기자] 웹베즈(WebBeds) 아시아 태평양은 최첨단 블록체인 기술인 Rezchain을 사용하기 위해 싱가포르에 본사를 두고 있는 주요 호텔 및 서비스드 아파트 운영사인 Far East Hospitality와 중국 최대 해외 호텔 배급사인 Dida Travel, 동남아시아 베드뱅크인 MG Group 등 3개의 주요 여행 및 관광 기업과 합의를 맺었다.

웹베즈(WebBeds)의 글로벌 모회사인 웹젯(Webjet)은 지난 2016년에 장기적인 테크놀로지 파트너인 Microsoft와 함께 뛰어난 기능의 블록체인 솔루션을 개발했다. 이것으로 웹베즈(WebBeds)는 호텔예약업계에서 블록체인 이니셔티브를 처음으로 구현한 회사가 되었다.

4세대 블록체인 인프라를 사용하는 Rezchain은 AP(매입채무)와 AR(매출채권) 조정의 번거로움을 없애고 비조정 데이터 및 연결된 손실에 관련하여 수반되는 높은 비용지불을 해소한다.

업계에서 조사 예측한 바에 따르면, 한쪽에서 거래 다른 상대자 쪽으로 청구 인보이스를 발행시, 대략 전체 호텔 예약중 3~5%의 예약은 어떤 형태로든 이견이 발생하는 상황에 처한다고 한다. 이러한 상황은 해결하는 데 길게는 몇 개월이 소요되기도 한다. 예약 청구서가 전혀 발행되지 않아 한쪽이 불필요하게 100% 손해를 보는 경우도 발생한다.

Rezchain은 호텔예약업계에서 첫 번째로 상용화되는 블록체인 지원 기술 플랫폼이다. 이 플랫폼에서 회사들은 ‘체인상’으로 데이터를 공유하여 불일치하는 데이터 문제를 실시간으로 해결하고 청구서 생성시점에 분쟁을 해소해준다. 이미 Webjet 산하 B2B 기업 간의 내부 테스트를 통해 본 솔루션의 효과와 실효성은 입증되었다.

Far East Hospitality의 CEO Arthur Kiong는 “이번 기회로 말미암아 생산성을 향상시키고 효과적인 자동화를 이뤄내기 위한 저희의 노력에 있어 또 한 번의 의미 있는 도약”이라며 “대량의 거래를 빠르고 정확하게 처리하고, 즉 새로운 수요를 예측하고, 이를 이루기 위한 창의적인 솔루션을 만들어 내는 것을 해낼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Dida Travel의 CEO Rikin Wu는 “블록체인 기술은 시간이 지날수록 여행 업계에 널리 도입될 것입니다. Dida Travel은 중국 최고의 여행 홀세일러로서 웹베즈(WebBeds,Webjet)와 파트너쉽을 맺고 업계 최초 Rezchain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협업을 통해 Rezchain이 현재 애플리케이션 단계를 뛰어넘고 새로운 시너지 효과를 발휘하여 가까운 시일 내에 이곳 중국의 모든 클라이언트와 파트너에게 확장하고자 하는 당사의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 것”라고 덧붙였다.

MG Group의 CEO William Newley는 “Webeds와 파트너 관계를 맺고 Rezchain 블록체인 개발 프로젝트에 합류하기 되어 매우 기쁘다”며 “현재 블록체인에 관한 많은 과장등도 많은 와중에도 불구하고, 이 파트너쉽을 통한 적용 케이스는 실현가능하고, 상업적으로 유용하다”고 말했다.

이 세 MOU는 여행업계 내의 연결 고리를 원활하게 생성하고 파트너에 최신 기술을 제공하기 위한 WebBeds 아시아 태평양의 최근 일련의 노력이 결실을 맺은 사례라 할 수 있다.

웹베즈(WebBeds) 아시아 태평양의 CEO Daryl Lee는 “블록체인은 여행 업계 회계부문에서 가장 기대되는 혁신 중 하나이며, 이러한 차별화된 최첨단 기술을 저희 파트너에 제공할 수 있다”며 “Rezchain의 구조는 고객사의 예약데이터의 민감한 보안과 기밀사항을 지키면서 동시에 회계 재조정을 이뤄내는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youz@newspim.com) 출처(웹베즈)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