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영화

삼성전자, 전국 50개 CGV 영화관에 사이니지 설치

영화 예고편, 광고, 상영관 정보 등 전달

  • 기사입력 : 2017년06월06일 11:00
  • 최종수정 : 2017년06월06일 11: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김겨레 기자] 삼성전자가 전국 CGV 영화관 50곳에 사이니지(디지털 전광판)를 설치했다고 6일 밝혔다. 

삼성전자가 전국 CGV 영화관 50곳에 스마트 사이니지를 설치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는 다양한 정보를 효과적으로 전달해주는 디스플레이 제품으로, 앞으로 해당 CGV 영화관을 찾은 고객들은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를 통해 영화 예고편은 물론 광고, 상영관 정보, 입장 안내 등 다양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여러 대의 사이니지를 조합해 대형 스크린으로 활용할 수 있는 사이니지 약 500대와 대형 초고화질(UHD) 사이니지 등 다양한 제품을 왕십리, 강남, 수원, 대전, 부산 센텀시티 등 전국 50개 CGV 영화관에 설치했다.

이번에 설치된 46형과 55형의 스마트 사이니지와 대형 85형 UHD 사이니지는 7일 내내 24시간 사용하더라도 문제가 없는 내구성을 갖췄으며, 500니트의 높은 밝기를 지원해 어두운 공간에서도 다양한 콘텐츠를 선명하게 보여준다.

 삼성전자는 "CGV 영화관은 주로 유동 인구 밀집 지역에 위치한 대형 멀티플렉스로, 보다 많은 관람객들에게 첨단 디스플레이 기술을 통한 최상의 문화 엔터테인먼트 시설로서의 입지를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김석기 부사장은 “비디오월 사이니지는 영화관 산업에서 사용할 수 있는 효과적인 마케팅 도구로 그 활용도가 매우 다양하다”며, “앞으로도 엔터테인먼트 산업군을 혁신적으로 변화시킬 다양한 사이니지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김겨레 기자 (re97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