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ews

"밥은 먹고 다니십니까"...바쁜 현대인 챙기는 간편식 '붐'

샌드위치 세트부터 컵반ㆍ피자까지..식사대용 신제품 출시 잇따라

  • 기사입력 : 2017년04월17일 14:36
  • 최종수정 : 2017년04월17일 14:3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전지현 기자] 식품업계가 숨 가쁘게 바쁜 일상을 살아가는 현대인들에 맞춰 식사대용으로 즐길 수 있는 제품 출시 전쟁을 일으키고 있다. 간편성과 가성비를 갖춘 것은 물론, 100세 시대 도래로 건강을 중요하는 소비 패턴을 고려한 식사대용품이 주를 이룬다.

17일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뚜레쥬르는 전문 영양사가 우리 몸에 필요한 5대 영양소의 균형에 중점을 두고 개발한 제품 '밸런스 밀'을 출시했다. 밸런스 박스는 200~400kcal대로 20대 여성 한 끼 권장 칼로리인 700kcal에 못 미치는 건강식으로 구성됐다.

(사진 윗줄 좌측부터 시계방향) CJ푸드빌 뚜레쥬르 '밸런스 밀', 풀무원식품 '베어뮤즐리', CJ제일제당 햇반 컵반 '미역국밥', 미스터피자 '햄프씨드 도우 피자', 동원F&B '아침 낫또'. <사진=각사>

대표 제품은 담백한 로제 치킨 샌드위치에 신선한 과일 샐러드를 하나의 도시락에 담은 ‘에너지 밸런스 박스’, 265kcal로 여름을 앞두고 다이어트를 준비하는 고객을 겨냥한 BELT 샌드위치와 샐러드로 구성한 ‘상큼발랄 밸런스 박스’, 토마토로 만든 번에 로메인, 오이, 달걀 등을 넣은 콥샐러드로 속을 꽉 채운 ‘프레시 콥 밸런스 샌드위치’ 등이다.

풀무원식품은 국내산 통곡물 뮤즐리에 아이들이 좋아하는 곰돌이 모양의 그레인(곡물·Grain)을 혼합한 ‘베어뮤즐리(300g)’를 선보였다. 국내산 현미, 보리, 밀과 렌틸, 귀리 등 통곡물에 코코아, 바나나, 단호박으로 색과 맛을 낸 곰돌이 모양의 그레인, 크랜베리를 혼합해 고소하고 달콤한 맛과 함께 보는 즐거움까지 더했다.

부드러운 통곡물, 쌀과 귀리로 빚은 곡물이 첨가돼 식감이 풍부하며, 새콤달콤한 맛의 크랜베리가 반건조 형태로 들어있어 우유, 요거트 등에 곁들여 먹으면 한 끼 식사 대용으로 좋다.

같은 날, CJ제일제당은 가정간편식(HMR) 햇반 컵반 ‘육개장국밥’과 ‘고추장제육덮밥’, ‘불닭덮밥’ 신제품 3종 출시했다. CJ제일제당은 현재 국밥류와 덮밥류, 냉장 제품을 비롯해 총 15종 판매에 더한 제품군 확대를 지속하는 중이다. CJ제일제당은 향후 대형마트와 편의점 이외의 다양한 유통채널을 통해 햇반 컵반 추가 수요를 확대할 계획이다.

간편하게 영양분도 섭취할 수 있는 슈퍼푸드 활용 제품 출시도 활발하다. 동원F&B는 100% 국산 콩을 24시간 저온 발효해 만든 ‘발효과학 아침낫또’를 출시했다. ‘발효과학 아침낫또’는 엄선한 국산 콩에 우수한 낫또균을 배양한 발효 제품으로 24시간 저온 발효 과정을 거쳐 낫또 특유의 냄새가 적고 맛이 깊다. 

미스터피자는 미국 타임지 선정 6대 슈퍼푸드로 선정된 ‘햄프씨드’를 활용한 피자 도우를 선보였다. 햄프씨드는 대마씨 겉껍질을 제거한 씨앗 속살로 두부 5배에 달하는 단백질을 함유한 완전 단백질 식품. 미스터피자의 ‘햄프씨드 도우’는 고소한 맛과 부드러운 식감의 햄프씨드를 수타 생도우에 더해 담백하고 고소한 풍미를 동시에 즐길 수 있다. 

업계 한 관계자는 "바쁜 업무로 시간이 모자라는 직장인들이 식사를 제대로 챙길 수 없다는 점을 고려해 식사대용식이 봇물을 이루고 있다"며 "웰빙을 추구하는 현대인이 많다는 점을 고려해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으면서도 건강을 생각한 재료들이 과거보다 많이 활용되고 있다"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전지현 기자 (cjh7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