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삼성전자, 전기 건조기 국내 출시...119만원9000원부터

'히트펌프' 기술 적용...옷감 손상 최소화

  • 기사입력 : 2017년03월13일 13:28
  • 최종수정 : 2017년03월13일 13:2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김겨레 기자]  삼성전자가 국내 시장에 전기 건조기 신제품을 출시한다. 

삼성전자는 9㎏의 용량에 화이트, 플래티넘, 이녹스 등 3가지 색상을 갖춘 전기 건조기를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가격은 119만9000~139만9000원이다.

삼성전자 모델이 13일 저온건조와 제습을 반복하는 히트펌프(Heat-Pump) 기술을 적용해 옷감 손상을 최소화 해주는 삼성 전기 건조기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회사측에 따르면 신제품은 저온건조와 제습 과정을 반복하는 '히트펌프' 기술을 적용해 고온열풍으로 건조하는 기존 방식보다 옷감 손상을 줄였다. 이 방식은 제습 센서가 빨래의 수분량을 정확하게 측정해 제습기처럼 옷감 속 습기를 제거해 주는 원리다.

신제품은 또 삼성전자 실험결과 5㎏ 세탁물 기준 표준코스 1회 사용 시 전기료가 약 180원 정도 발생한다.

아울러 전기 건조기 도어 내부에 탑재한 '올인원 필터'는 보풀이나 먼지를 2번 걸러 준다. 설치 공간에 따라 도어가 열리는 방향을 사용자가 원하는 대로 좌우로 조정할 수 있다.

이밖에 건조하는 동안 발생하는 응축수의 배수 시기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물 수위 표시창', 삼성만의 '에어워시' 기술을 이용한 '이불털기 코스', 신발이나 민감한 의류를 드럼 회전 없이 건조할 수 있도록 한 '건조대 건조' 등 다양한 소비자 편의기능을 갖췄다.

박재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삼성 건조기는 건조기가 필수가전인 해외시장에서 기술력을 이미 인정받은 제품"이라며 "이번 제품 출시를 시작으로 국내 건조기 시장 확대를 위한 노력을 지속해서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김겨레 기자 (re97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