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LS산전 핵심기술 271건 중소기업으로

동반성장·상생경영 차원서 무상 개방키로

  • 기사입력 : 2016년12월16일 15:54
  • 최종수정 : 2016년12월16일 15:5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황세준 기자] LS산전의 핵심시술 271건이 중소기업에 이식된다.

LS산전은 16일 서울 노보텔 엠베서더 강남에서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와 함께 ‘기술나눔 및 기부채납 기술이전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회사측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정부와 LS산전의 미활용 우수기술을 중소기업에 무상으로 개방해 기술경쟁력을 높이고 이를 통해 중소기업의 비즈니스 창출을 돕기 위한한 목적이다.

LS산전은 이날 전력기기, 전력계측 등 전력분야 271개 기술을 무상으로 개방하고 한국산업기술진흥원과 공고·설명회·이전기업 발굴·평가 등의 절차를 거쳐 선정한 15개 중소기업에 48개 특허를 무상 양도했다.

또 산업부와 LS산전은 중소기업 대표들과 기술이전 및 향후 사업화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는 간담회를 갖고 각 중소기업 상황에 맞는 실질적인 현장 맞춤형 협력방안을 함께 모색해 나가기로 했다.

LS산전 관계자는 "함께 하여 더 큰 가치를 창출하자는 LS그룹의 경영철학인 LSpartnership(LS파트너십)을 바탕으로 평소 중소 협력회사를 소중한 사업 파트너로 상호 도움을 주고 함께 성과를 나누는 상생 관계를 구축해 나가고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기술나눔을 시작으로 협력회사뿐만 아니라 국내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대기업으로서 동반성장과 상생경영 생태계 강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LS산전은 지난해 KIAT와 손잡고 회사의 기술나눔 사업을 진행, 전력분야 특허 290건을 개방하고 9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특허 40건을 무상 이전한 바 있다.

 

[뉴스핌 Newspim] 황세준 기자 (hsj@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