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여론조사

[인터뷰] 이범석 청주시장 당선인 "시민행복·시 발전 위한 시정 펼칠 터"

"윤석열 정부와 청주 발전 기틀 마련... 100만 자족도시 실현"
"신청사 전문가와 TF 구성 재검토...성과 인사 시스템 구축"

기사입력 : 2022년06월14일 08:00

최종수정 : 2022년06월14일 10:19

[청주=뉴스핌] 백운학 기자 =이범석 청주시장 당선인은 13일 청주시장직 인수위원회 사무실에서 진행한 <뉴스핌>과의 인터뷰에서 "취임전까지 정책공약의 분석과 수행과제를 도출해 선거기간 약속한 것들이 실현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 당선인은 지난 30여년 지역과 중앙을 오가면서 쌓은 행정 경험을 토대로 시민행복과 시 발전만을 위한 시정을 이끌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청주=뉴스핌] 백운학 기자= 이범석 청주시장 당선인이 뉴스핌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2022.06.13 baek3413@newspim.com

그는 "지난 6.1 지방선거 승리요인은 자신의 도덕성과 능력을 시민들에게 인정받았기 때문이다"며 "윤석열 정부를 도와 빠르게 민생을 살리고 청주 발전의 기틀을 세워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이 당선인은 "그동안 시민들 사이에는 청주시정의 불통과 역동적이 못한 공직사회 분위기를 우려하는 목소리가 높았다"며 "시민과 소통하고 이들이 공감할 수 있는 시정을 이끌어 갈 것"이라고 밝혔다.

다음은 이 당선인과 문답

-역대 최연소 청주시장으로 당선된 소감은.

▲구태의연하고 정체된 청주 시정을 젊고 과감한 생각으로 개혁하고 청주의 미래를 준비하라는 의미에서 저를 시장으로 선택한 것 같다. 

정치신인이지만 공직 30년의 경험을 잘 살려 청주의 미래를 이끌어 가는 시장이 되겠다. 또 격의 없이 편하게 대화하고 소통하며 공감의 시정을 이끌어 나갈 것이다.

청주의 성장발전과 행복도시의 꿈을 실현 하기위해 열정적으로 일하고 소통하겠다.

-후보시절 주요공약인 100만 자족도시 실현 방안은

▲청주는 100만 자족도시로 충분히 성장 발전 할 수 있다.

-국토중심에 위치해 있고 청주국제공항과 KTX 오송역 등 우수한 교통인프라와 오송∙오창 등 국가 미래산업을 선도할 수 있는 산업적 기반을 보유하고 있다. 공항 인프라 확충과 공합 복합도시 조성, 원도심 재개발∙재건축 활성화와 도시∙농촌재상사업을 확대하겠다.

또 오송 글로벌 바이오밸리의 조기 완공과 신성장산업 육성을 위한 적극적인 기업유치에 온힘을 기울일 것이다.

시민들이 즐길 곳과 체험현장이 부족한 청주를 양적성장과 더불어 질적 성장을 가져올 수 있도록 글로벌 명품도시로 육성하겠다.

-원도심 고도제한, 청주시 신청사 건립 등 현안문제 해결방안은

▲신청사 문제는 전문가TF를 구성해 전면 재검토해야 한다. 공간 활용 등에서 많은 문제점이 있다. 주차대수가 400대 수준으로 시공무원 절반도 이용하기 곤란하며 원도심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없다. 또 청주시의회에서 독립청사를 요구해 설계변경이 불가피한 상황이다.

원도심 고도제한 또한 전면 재검토할 생각이다. 원도심을 지역특성에 맞도록 좀 더 세분화해 용적률 등 규제를 완화하고 원도심의 재개발 재건출을 활성화 할 계획을 갖고 있다.

-청주 대형 유통시설 등의 입점에 대한 견해는

▲86만 청주시민이 소비자로서 권리를 누릴 수 있도록 대형 유통시설은 필요하다. 기존 전통시장과 골목상권의 보호·육성을 위한 상생발전방안도 중요하다. 청주시민의 즐길거리를 위한 복합쇼핑몰 등 대형 유통시설의 청주 유치를 위해서는 관계 당사자들과 청주시, 전문가들로 협의회를 구성해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결과를 도출해야 한다.

[청주=뉴스핌] 백운학 기자 = 이범석 청주시장 당선인이 향후 시정 운영 계획을 밝히고 있다. 2022.06.13 baek3413@newspim.com

-시정운영과 조직개편 계획은

▲청주 부시장과 시장 권한대행을 통해 시청 공직자들과 함께 일해본 경험이 있다. 청주시 공직자들이 그동안 시장연임이 되지 않고 4년마다 교체로로 인해 공직사회스스로 역동적이고 창의적인 시스템이 없는 것 같다.

시장으로서 직원들이 열심히 일하는 분위기를 조성하겠다. 공정한 인사, 열심히 일하고 성과낸 공무원이 우대받는 성과 인사시스템을 구축할 것이다.

조직개편에 대한 구체적인 언급은 곤란하지만 민선8기 역점사업과 주요 공약 실현을 위한 조직을 신설하고 기능을 다한 부서는 기능전환을 추진하겠다는게 기본 구상이다. 시민을 위해 일 할 수 있는 조직으로 재정비할 방침이다.  시민들이 원하는 것을 찾아 공직자들이 창의적이고 역동적으로 일할 수 있도록 공직운영시스템을 갖추겠다.

▲열린 시장실과 현장 민원해결버스 운영 ▲청주시민 청주플랫폼 운영 ▲시민 100인위원회 상시 운영 ▲공무원 정책실명제 도입 등을 반드시 실현하겠다.

-시 의회와의 관계는

▲시 발전과 원만한 시정 운영을 위해서는 시의회의 지지와 성원이 필수적이다. 여야를 가리지 않고 의원들의 말씀을 귀담아 듣고 많은 대화를 할 생각이다.

특히 지역 현안에는 여야가 따로 있을 수 없다. 협치가 가장 중요하다고 본다.

-청주시민에게 당부하고 싶은 말은

▲50대 중반 나이에 공직생활 6년을 남겨두고 공직에서 물러나 청주시장에 도전한 것은 고향의 발전을 위해 일 하는 것이 의미와 가치가 있는 것으로 판단했기 때문이다. 행복한 청주 건설을 위해 시민들과 끝가지 함께 하겠다.

시민의 믿음을 절대 실망시키지 않을 것이다. 시민의 말에 더욱 귀 기울이고 현장에서 일하며 청주시의 변화를 체감할 수 있도록 하겠다.

앞으로 4년간 기회를 주신 시민들의 선택에 꼭 부응하겠다. 

baek3413@newspim.com

기사 더보기

많이 읽은 기사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