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갤노트10 시리즈' 중 사전예약 최고 인기는 '플러스 256GB'

엠엔프라이스, 사전예약 결과 분석 발표
'아우라 글로우' 색상 선택 비중 가장 높아

  • 기사입력 : 2019년08월13일 08:55
  • 최종수정 : 2019년08월13일 09:1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사전예약 판매에 들어간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 시리즈 중 '갤럭시노트10 플러스 256GB' 모델이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다는 분석이 나왔다. 

엠엔프라이스는 갤럭시노트10 시리즈 사전예약 내용을 분석한 결과 갤럭시노트10 플러스 모델이 가장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고 밝혔다. [자료=엠엔프라이스]

온라인 스마트폰 쇼핑몰 엠엔프라이스(mnprice)는 지난 8일부터 12일까지 사전예약을 진행한 결과 예약자 중 83%가 갤럭시노트10 플러스를 선택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사전예약자 8392명을 대상으로 분석한 결과다. 

용량은 256GB를 선택한 비중이 48%로 높았고 다음으로 512GB(35%)가 뒤를 이었다. 나머지는 갤럭시노트10 256GB(17%)를 선택했다. 

선호 색상으로는 아우라 글로우가 전 기종을 통틀어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아우라 글로우는 CD 뒷면처럼 빛에 반사돼 빛이 나는 색상이다.

갤럭시노트10 플러스 256GB 기준으로는 아우라 글로우(53%), 아우라 블랙(17%), 아우라 화이트(18%), 아우라 블랙(12%, SKT전용) 순이다. 

512GB 기준으로는 아우라 글로우(75%) 월등히 많았고, 다음으로는 아우라 블랙 색상(25%)이다.

갤럭시노트10에서는 아우라 글로우(59%), 아우라 블랙(19%), 아우라 핑크(18%), 아우라 레드(4%, KT 전용) 순이다.

사전 예약자 성별 비중은 남성 72%, 여성 28%로 큰 차이를 보였다. 연령 구성은 다양했다. 가장 많은 나이대는 30대(42%)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어 20대(29%), 40대(20%), 50대 이상(7%), 10대 이하(2%) 순으로 나타났다.

엠엔프라이스 관계자는 "갤럭시노트10 사전예약 판매는 전작 갤럭시노트9 보다 반응이 좋은 것으로 판단된다"며 "갤럭시노트10은 상하좌우 베젤을 최소화한 인피니트-O 디스플레이와 강화된 S펜 기능, 특히 갤노트10플러스는 45W 초고속 유선 충전을 지원해 인기가 좋다"고 설명했다.  

한편, 갤럭시노트10 사전 예약은 오는 19일까지 진행하며 20일부터 이들을 대상으로 개통이 시작된다. 정식 출시일은 23일이다.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