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자동차

현대차, 전국 교원 자동차 기술 연수...미래車 인재 양성 ‘가속’

대학교 등 전국 77개 자동차 관련 학과 교원 100여명 초청
2005년부터 지속 진행..최신 기술·신차 전문지식 제공

  • 기사입력 : 2019년07월19일 09:42
  • 최종수정 : 2019년07월19일 09:4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현대자동차가 미래 자동차 인재 육성을 위한 교육 인력 양성에 속도를 내고 있다.

현대차는 전국 자동차 관련 학과 교원을 대상으로 ‘2019 전국 교원 자동차 기술 연수’를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자동차 관련 학과 교원들을 대상으로 신기술을 교육하는 ‘2019 전국 교원 자동차 기술 연수’를 진행한다. [사진 = 현대자동차]

전국 교원 자동차 기술 연수는 현대차가 2005년부터 지속적으로 진행 중인 교육 기부, 산학협력 사회 공헌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이번 연수는 지난 18일부터 1박2일간 대학교, 고등학교 등 전국 77개 자동차 관련 학과의 교원 100여명을 초청해 진행된다.

현대차는 이 자리에서 베뉴, 신형 쏘나타, 쏘나타 하이브리드, 넥쏘 등 신차에 탑재된 엔진과 주행 안전 기술, 편의장치 등 주요 기술에 대한 전문지식을 제공한다.

참가자들은 넥쏘의 연료 전지 시스템과 연격 주차 보조(RSPA) 등 신기술 관련 이론 수업과 실습에 참여한다. 신형 쏘나타의 빌트인 캠, 현대 디지털 키 등 편의 안전 시스템에 대한 교육도 받게 된다.

현대차 관계자는 “전국 교원 연수를 통해 현대차의 주요 신기술을 대외적으로 알리고 고객만족과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노렸하고 있다”며 “향후 기업과 교육기관의 소통과 협력을 통해 상생하고 동반 성장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지난 5년동안 전국 자동차 교육 기관에 교보재용 차량 400여대를 기증해 미래 자동차 인재 육성과 서비스 우수 인력 양성에 기여하고 있다.

 

onewa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