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서울시

위례신사선 본격 추진..12일 민간사업자 제안 공고

  • 기사입력 : 2019년07월11일 08:49
  • 최종수정 : 2019년07월11일 09:2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동훈 기자 = 위례신도시에서 서울 강남을 잇는 위례신사선 도시철도 사업이 본격 착수된다.

11일 서울시에 따르면 오는 12일부터 9월 10일까지 위례신사선 제3자 제안 공고를 모집한다.

서울시는 지난달 28일 시의회 동의절차를 거쳐 위례신사선을 민간투자사업으로 추진하기로 확정한 바 있다.

위례신사선 노선도 [자료=서울시]

사업에 참여하기를 원하는 민간사업자는 오는 9월 10일까지 평가 서류를 제출해야 한다. 서류 평가 합격자에 한해 기술 부문과 수요 및 가격 부문으로 나눠 사업자를 선정한다. 2단계 평가서류 제출 기한은 11월 11일까지다. 시는 연말까지 우선협상대상자를 결정할 예정이다.

위례신사선 도시철도는 지난 2017년 1월 (가칭)강남메트로주식회사로부터 민간투자사업으로 제안을 받았다. 이후 한국개발연구원 공공투자관리센터(PIMAC)에 민간투자사업 적격성 조사를 의뢰해 2018년 11월 민간투자사업의 적격성을 인정 받았다.

올해 3월 제3자 제안공고안을 작성하고 4월 한국개발연구원 공공투자관리센터 검토와 시 재정계획심의를 받았다. 이어 5월 기획재정부 민간투자심의, 6월 서울시의회 동의절차를 거쳐 민간투자사업으로 추진이 확정됐다.

위례신사선 도시철도 민간투자사업은 서울 송파구 위례신도시와 삼성역, 강남구 신사동을 잇는 도시철도로 총 연장 14.7㎞에 정거장 11개소, 차량기지 1개소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dongle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