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

반려동물 집사 1000만 시대.."3조 시장 잡아라"

여행·이커머스·가전 등 유통에서 금융까지 반려견 시장 '눈독'
신상품·서비스 출시 경쟁 잇달아

  • 기사입력 : 2019년07월10일 16:00
  • 최종수정 : 2019년07월10일 16: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주은 기자 = # 직장인 김씨(여·34)는 여름휴가를 앞두고 걱정이 태산이다. 6살 된 강아지를 키우는데 강아지만 두고 휴가를 갈 수 없어서다. 지난번 휴가 때에는 업체에 호텔링을 맡겼었다. 하지만 다른 강아지들과 잘 어울리지 못했는지 스트레스를 받는다는 업체의 얘기에 다시 맡기기가 꺼려진다.

하지만 김 씨는 더 이상 이런 고민을 하지 않아도 된다. 반려동물을 가족으로 인식하는 펫펨족(Pet+Family)이 늘면서 관련 시장이 커지고 있어서다.

반려견을 맡기는 서비스(호텔링) 업체가 많아진데다 돌봄 서비스, 동반 여행상품까지 생기면서 소비자의 선택폭이 더욱 커지고 있다.

우선 여행업계에선 반려견 동반 여행상품 및 관련 서비스를 속속 선보이고 있다.

모두투어는 최근 ‘댕댕이랑 떠나는 힐링투어’라는 주제로 제주에서 2박3일 일정으로 여행할 수 있는 상품을 내놨다. 완도항에서 제주도로 페리로 이동하며 이동 시간은 약 2시간30분이다. 회사 측은 모든 일정은 반려견과 가족의 눈높이를 고려해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트립닷컴은 반려견과 동반할 수 있는 국내 호텔을 엄선했으며 올 여름 특가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서울지역 펫캉스 호텔은 △그랜드 머큐어 앰베서더 서울 용산 △오크우드 프리미어 코엑스 센터 △비스타 워커힐 서울 △프레이저 플레이스 센트럴 서울 △알로프트 서울 강남 △레스케이프 호텔 명동 등이 있다. 인천 지역에선 △오크우드 프리미어 인천 △하버파크 호텔이 반려견 동반 투숙이 가능한 곳이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이커머스 업체들은 반려동물 전용 페이지를 만들어 특화된 서비스 경쟁에 나서는 모습이다. 쿠팡은 반려동물을 키우는 고객들에게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는 ‘펫 가이드’를 오픈해 약 15만 개 반려동물용품을 △체온 낮추기 △여름날의 산책 △여름휴가 3가지 코너로 나눠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인터파크도 인터파크펫을 운영하며 강아지를 등록하면 할인 혜택 및 중복 쿠폰을 지급한다.

반려견 관련 상품은 금융업계도 파고 들었다. 상품을 선보이는 금융사들의 경쟁도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해졌다. NH농협카드는 반려동물 관련 업종 할인과 반려동물 배상책임보험을 무료로 제공하는 펫카드 상품을 최근 출시했다. KB국민카드 등 경쟁사에서도 잇따라 동물병원, 반려동물샵 등 애완동물 업종에서 사용하면 할인 해주는 상품을 내놨다. 현대해상, 메리츠화재, KB손보 등 보험사에선 펫보험 상품을 판매 중이다.

펫가전도 시장도 활짝 열렸다. LG전자는 ‘펫모드’ 기능이 탑재된 공기청정기를, 쿠쿠는 반려견 전문 브랜드 ‘넬로’를 통해 펫에어샤워 앤 드라이룸을, 신일은 반려동물 브랜드 ‘퍼비’에서 발 세척기와 전용 드라이기 등을 선보였다.

반려동물과 관련된 산업 성장률은 가파르게 상승 추세다. KB경영연구소가 발표한 반려동물 산업 동향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관련 산업의 총 매출은 약 3조원 수준이다. 내년에는 2배에 달하는 6조원 정도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국내 다른 산업 성장률을 훨·씬 뛰어 넘는 수치로 펫코노미(Pet+Economi)를 대비하는 관련 산업분야도 크게 확대되고 있다.

업계 한 관계자는 “국내 반려동물을 키우는 인구는 1000만명을 넘어섰다”며 “이는 4가구 중 1가구가 반려동물을 키우는 것으로 1~2인 가구가 늘어남에 따라 반려인의 증가폭은 더욱 높아질 전망”이라고 말했다. 

jun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