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산업

[영상] "현장에 답이 있다"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가 밝힌 성공 비결

  • 기사입력 : 2019년06월19일 18:28
  • 최종수정 : 2019년06월19일 18:2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가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그랜드홀에서 열린 '제1회 대한민국 중소기업ㆍ스타트업 대상' 포럼에서 '유니콘형 비즈니스 모델 찾는 법'을 주제로 강연을 가졌다.

메쉬코리아는 배달대행 서비스 '부릉(VROONG)'을 운영하고 있다. '부릉'은 고객이 다양한 채널을 통해 주문을 하면 각지에 퍼져있는 배송기사들에게 알맞은 배차를 해 배달을 대행하도록 한 통합 배달 플랫폼 서비스다.

배달을 대행하는 배송 기사들과 배달서비스가 필요한 점주나 기업의 수요를 모두 만족시키는 B2B 체제로 운영 중이다.

유 대표는 “부릉은 ‘기사 섬김 정책’을 운영하고 있다. IT기술과 데이터 만으로 회사가 움직인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면서 “항상 현장에 답이 있다고 보고 이를 본사에서도 항상 숙지하도록 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뉴스핌이 주최한 '제1회 대한민국 중소기업·스타트업 대상'에서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는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위원장상(대상)을 수상했다. 급성장하는 이륜차 배송 시장에 IT기술을 접목해 라스트마일 배송을 고도화하고 배달 종사자의 고용 안전성에도 크게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