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주식

[특징주] 압타바이오, 상장 첫날 급락

  • 기사입력 : 2019년06월12일 09:12
  • 최종수정 : 2019년06월12일 09:1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진숙 기자 = 압타바이오가 상장 첫날 급락하고 있다.

[로고=압타바이오]

12일 코스닥 시장에서 압타바이오는 오전 9시 8분 현재 시초가(5만200원) 대비 5900원, 11.75% 하락한 4만43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공모가 3만원보다는  44% 올랐다.

항암 및 당뇨합병증 치료제를 개발하는 압타바이오는 2개의 핵심 플랫폼인 ‘녹스(NOX) 저해제 발굴 플랫폼’과 ‘압타(Apta)-DC 플랫폼’을 기반으로 총 7개 파이프라인을 개발해 보유 중이다.

최종 공모가는 희망공모가 상한을 뛰어넘은 3만원으로 확정됐으며, 총 982개 기관이 참여해 경쟁률 856.41대1을 기록해 흥행에도 성공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justic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