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광주세계수영대회 '성공예감 ' 중국 언론들 기대감 ↑

궈중원(苟仲文) 中체육총국장 "이웃나라 일 책임감 갖고 협력"

  • 기사입력 : 2019년05월30일 10:28
  • 최종수정 : 2019년05월30일 10:2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광주=뉴스핌] 지영봉 기자 = 광주광역시는 중국 언론들이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 큰 관심과 기대감을 보이며, 적극적인 홍보와 대회현장 취재를 약속했다고 30일 밝혔다.

중국 베이징시를 방문 중인 이용섭 광주광역시장과 김용집 광주광역시의회 수영대회지원특별위원장은 29일 오후 인민일보, 신화통신사, CC-TV 등 중국 유수 언론 17곳 체육부 기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광주수영대회를 적극 홍보하고 있다.

이 시장은 “대회가 44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대회 조직위원장이자 개최도시 시장으로서 중국을 찾아온 것은 그만큼 중국인들의 대회 참가가 중요하기 때문이다”며 “대회의 위상과 의미를 잘 알고 있는 체육부 기자들의 적극적인 홍보가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고 강조했다.

중국 언론인들과 간담회를 마친후 기념촬영[사진=수영조직위]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기자들은 대부분 평창동계올림픽,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 부다페스트수영대회 등 국제스포츠대회를 여러 차례 현장 취재한 경험이 있는 체육 전문기자들로 광주수영대회에 대한 이해도와 호감도가 매우 높았다고 전했다.

또 이 시장은 이날 오후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격인 궈중원(苟仲文) 중국 국가체육총국장과 만나 광주수영대회 성공개최를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 시장은 “1992년 한‧중 수교 이후 양국은 정치‧경제적으로 긴밀한 교류를 해왔다”며 “이번 광주수영대회를 계기로 문화‧체육 분야까지 교류가 더 깊이 있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하자”고 말했다.

이에 대해 궈중원 총국장은 “중국은 대한민국의 이웃나라로서 책임감을 갖고 광주수영대회에 좋은 선수들을 많이 보내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며 “내가 직접 선수단장으로 참가하고 싶은 마음이고, 뛰어난 선수들은 물론 이들을 사랑하는 많은 팬들이 관람객으로 함께 갈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궈중원 총국장은 또 “열정을 갖고 대회를 준비하는 광주시장의 마음이 진정성 있게 느껴진다”며 “광주수영대회가 한반도 평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역할이 주어진다면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이날 궈중원 총국장이 배석한 가운데 저우지홍 중국수영협회장과 광주수영대회 성공개최를 위한 업무협약(MOU)도 체결했다.

중국 체육계 관계자들과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사진=수영조직위]

이번 업무협약에서 광주시와 중국수영협회는 광주수영대회 성공개최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광주시는 선수권대회 및 마스터스대회 기간 중 중국 선수단의 편의제공을 위해 중국 전담부서를 지정‧운영하기로 했다.

이와 더불어 중국 대표단 및 선수단의 공항 입출국 등 이동편의를 위한 수송차량 지원, 통역과 자원봉사자 지원, 중국 수영대표단의 순조로운 선수촌 입주 협조, 중국팀 경기 시 마사지 또는 치료회복 가능한 공간 제공 등의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

한편, 중국 최초의 다이빙 금메달리스트인 저우지홍 중국수영협회장은 “광주수영대회는 세계 5대 메가 스포츠로 손꼽히는 매우 권위 있는 대회이고, 2020년 도쿄올림픽 출전권의 43%가 배정되어 있는 만큼 중국 수영선수들이 좋은 성적을 내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며 “광주수영대회가 성공할 수 있도록 중국이 앞장서겠다”고 약속했다.

또 쉬에위앤 인민일보 체육부 주임기자도 “대규모 국제대회를 준비하면서 개최도시 시장이 직접 중국을 방문해 대회를 홍보하고 기자간담회를 개최한 것은 처음 있는 일로 이용섭 광주시장의 열정이 얼마나 뜨거운지 그대로 느껴진다”며 “이 분위기가 대회 성공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중국 언론도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yb258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