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국민 여러분' 최시원, 사기꾼 정체 고백 "다른 정치인들처럼 거짓말 않겠다"…오늘 최종회

  • 기사입력 : 2019년05월28일 10:46
  • 최종수정 : 2019년05월28일 10:4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국민 여러분!’ 최시원이 종영을 앞두고 극중 '사기꾼'의 정체를 담담하게 고백했다.

최시원은 KBS 2TV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극본 한정훈, 연출 김정현, 김민태, 제작 몬스터유니온, 원콘텐츠)에서 국회의원이 된 베테랑 사기꾼 ‘양정국’을 열연 중이다.

[사진=KBS 2TV 국민 여러분]

지난 27일 방송한 33, 34회에서는 김남화(김민재)의 폭로로 고뇌하던 양정국이 기자회견을 열어 자신이 사기꾼임을 솔직 담백하게 고백했다. 이 장면에서 극적 긴장감이 고조됐고, 종영을 단 하루 앞두고 결말에 대한 궁금증이 폭발했다.

특히 양정국은 주변 사람들의 만류에도 “거짓말을 하는 다른 정치인들과 똑같은 짓을 하고 싶지는 않다”는 소신으로 기자회견을 결정, 스스로 자신의 과오를 밝히는 행보로 통쾌함과 울림을 안방에 전했다.

또 이번 방송분에서 최시원은 대부업 이자제한법 폐지안의 부결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과정을 코믹하게 풀어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방송 말미에는 자신을 끝까지 믿어준 사람들에게 느끼는 미안함과 고마움이 교차하는 찰나의 감정을 섬세하게 표현해냈다.

최시원, 이유영 콤비의 호연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KBS 2TV ‘국민 여러분!’은 28일 밤 10시 마지막회가 방송된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