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

아워글래스, 면세점 매출 60억 달성..3달 만에 작년 매출 넘어서

  • 기사입력 : 2019년04월02일 09:34
  • 최종수정 : 2019년04월02일 09:3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주은 기자 = 비건 화장품인 아워글래스가 면세점에서 사상 최대 실적을 올렸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아워글래스가 지난 3월까지 면세점에서만 매출 60억원을 달성했다고 2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브랜드 전체 매출인 50억원을 뛰어넘는 수치다.

아워글래스가 면세점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것은 전세계적으로 비건 화장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아워글래스는 동물 실험을 하지 않고 동물성 원료 대신 친환경 성분만을 사용하는 대표적인 비건 브랜드다. 최근 중국에서 프리미엄 화장품과 비건 화장품에 대한 인기가 높아짐에 따라 한국을 방문하는 중국 관광객들의 구매가 크게 증가했다.

[사진=신세계인터내셔날]

특히 중국인들 사이에서 세련되고 고급스러운 골드 패키지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컨페션 립스틱의 판매가 두드러졌다. 컨페션 립스틱은 매달 5만개 이상 판매되는 아워글래스의 베스트셀러 제품이다.

이 제품은 올해 2월 중국 타오바오의 라이브 셀러 탑 20위 안에 드는 인기 왕홍 중 한 명이 라이브 영상에 소개한 뒤 판매량이 급증했다. 인기 왕홍의 라이브 영상을 통해 컨페션 립스틱의 4가지 베스트셀러 색상이 소개됐으며, 방송 이후 컨페션 립스틱 판매가 급증하면서 면세점에서 3월 제품 매출이 1월 대비 420% 증가했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아워글래스 담당자는 “아워글래스는 친환경 비건 성분에 뛰어난 기술과 세련된 발색, 화려한 패키지 등 중국 고객들이 좋아하는 모든 요소를 갖추고 있는 브랜드”라며 “이제 막 중국인들이 비건 화장품에 대한 관심을 보이기 시작한 만큼 앞으로 더욱 높은 성장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아워글래스는 지난 2018년 5월 신세계면세점 명동점에 첫 매장을 오픈한 이후 현재 면세점 매장 3개, 백화점 매장 3개를 운영하며 높은 매출 성장세를 이어나가고 있다. 컨페션 립스틱과 함께 엠비언트 블러쉬, 미네랄 베일 프라이머 등이 브랜드의 베스트셀러 제품이다.  

 

jun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