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제약·바이오

광동제약 가산문화재단, 대학생 20명에게 장학금 6000만원 지급

  • 기사입력 : 2019년02월28일 18:15
  • 최종수정 : 2019년02월28일 18: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근희 기자 = 가산문화재단은 제3회 '맨발의 청춘, 희망' 대학생 장학금 수여식을 개최했다고 28일 발표했다.

가산문화재단은 28일 광동제약 본사에서 제3회 '맨발의 청춘, 희망' 대학생 장학금 수여식을 열었다. [사진=광동제약 가산문화재단]

광동제약 본사에서 진행된 이번 수여식에는 정해영 가산문화재단 이사장과 광동제약 직원 등이 참석했다. 가산문화재단은 총 20명의 장학생에게 장학증서를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는 장학생 선발 과정을 함께 진행한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 안정선 회장도 참석해 장학생들을 격려했다.

맨발의 청춘, 희망 장학금은 대학생 한 명 당 300만원씩 총 6000만원을 지급한다. 등록금과 교재구입비, 기숙사비, 생활비 등 대학 생활에 필요한 학자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장학생은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 홈페이지에 신청서를 접수한 학생 중 심사를 통해 선발됐다. 재단측은 지원자의 성실성과 적극성, 미래 설계에 대한 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대상자를 선별했다.

정해영 가산문화재단 이사장은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우리 학생들의 꿈을 응원하는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희망을 잃지 말고 꿈을 펼쳐 우리 사회를 밝히는 인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ke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