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글로벌정치

베트남 외교장관, 2차 북미정상회담 앞서 12~14일 방북

  • 기사입력 : 2019년02월11일 19:23
  • 최종수정 : 2019년02월11일 21:5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하노이 로이터=뉴스핌] 김선미 기자 = 팜 빈 민 베트남 부총리 겸 외교부장관이 2차 북미정상회담에 앞서 오는 12~14일 북한을 방문한다고 로이터 통신이 베트남 외교부 대변인의 트위터를 인용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지난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오는 27~28일 베트남 수도 하노이에서 2차 정상회담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하노이=뉴스핌] 16일 오전 베트남 하노이에 위치한 호찌민 관저(주석궁)의 모습. 2019.01.16

 

go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