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미국·북미

조윤제 “트럼프 대북 과감한 외교 언급 좋은 메시지‥방위비 협상 곧 발표”

  • 기사입력 : 2019년02월08일 06:54
  • 최종수정 : 2019년02월08일 06: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조윤제 주미대사는 7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국정연설에서 북한과 관련, 과감한 외교를 언급한 것은 북핵 협상에 좋은 메시지라고 평가했다. 그는 또 한미 방위비 분담금 협상이 사실상 타결돼 곧 공식 발표가 나올 것이라고 밝혔다. 

조 대사는 이날 워싱턴DC에서 특파원 간담회를 갖고 북한의 비핵화 조치를 견인하기 위해 미국의 과감한 상응 조치 검토 필요성을 수시로 설명했다며 이같이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조윤제 주미 대사 [사진=로이터 뉴스핌]

조 대사는 특히 트럼프 대통령이 ‘대담하고 새로운 외교의 일환으로’ 한반도 평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언급한 것과 관련, "트럼프 대통령이 과감한 외교를 언급한 것도 좋은 메시지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그는 또 비건 특별대표가 평양 방문에 앞서 비핵화 로드맵과 관련해 많은 준비를 해갔다고 소개하면서 “(평양에서) 구체적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조 대사는 한미 방위비 분담금 협상과 관련, 양국의 기본적인 합의가 이뤄져서 기술적 실무협의가 진행중이라면서 “곧 최종 타결이 이뤄지고 공식 발표가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kckim10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