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부산·울산경남

한국당 경남도당, "8개 시장·군수 김경수 지사 탄원에 동의 안 해"

  • 기사입력 : 2019년02월02일 16:23
  • 최종수정 : 2019년02월02일 16:2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창원=뉴스핌] 남경문 기자 = 경남도 시장·군수 16명이 발표한 김경수 경남도지사 석방촉구 성명과 관련해 자유한국당 경남도당이 발끈하고 나섰다.

경남도당은 2일 성명을 내고 "자유한국당 소속 경남지역의 8개 시장 및 군수들은 김경수 지사에 대한 석방탄원서에 서명을 한 바가 없다"면서 "민주당 측에서 석방탄원을 하자는 협의가 온 적이 있으나 합의되지 않은 사항을 일방적으로 발표한 데 대해 항의했으며, 향후 석방탄원서 서명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자유한국당 경남도당 윤영석 위원장(오른쪽 세 번째)이 지난해 9월 10일 오전 경남도의회 2층 회의실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있다.[남경문 기자] 2018.9.10

그러면서 "시장·군수들의 탄원 성명을 법원에 제출할 것으로 알려진 데 대해서도 동의할 수 없음을 분명히 밝혔다"며 "이 내용을 언론과 SNS 등을 통해 악의적인 여론을 조성할 경우, 더 이상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경남도당은 "김경수 지사 탄원 성명과 관련해 8개 지역 당 소속 시장‧군수들의 이름이 무차별 배포되는 일이 발생할 경우 법적 조치 등을 강구할 것임을 밝혀둔다"고 말했다.

한국당 경남도당 윤영석 위원장(국회의원)은 "여론조사 댓글조작은 민주주의를 파괴하는 행위로 엄중 처벌을 받아야 한다. 심판을 받는 것은 당연하다"며 "더불어민주당에서 연락이 와서 설연휴 이후에 논의해보자고 했는데 임의로 발표했다"고 성토했다.

이어 "도의적으로 있을 수 없는는 일이다"라며 "즉각 민주당에 항의한 뒤 탄원 서명에 동참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news234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