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박환희, 출산 사진 공개하며 아들 생일 축하…"엄마 아들로 태어나줘서 고마워"

  • 기사입력 : 2019년01월13일 12:15
  • 최종수정 : 2019년01월13일 12: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배우 박환희가 아들을 향한 애틋함을 드러냈다.

박환희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7년 전의 지금 이 시간에 나는 졸음과 배고픔 사이에서 진통과 사투를 벌이면서도, 눈물 한방울 흘릴 수 없고 소리 한번 크게 낼 수 없는 엄마였다”라는 글을 올렸다.

박환희 [사진=박환희 인스타그램]

이어 “출산 예정일에 정확히 양수가 터지고, 18시간의 진통 끝에 만나게 된 천사 같은 우리 아들. 엄마 뱃속에서 열심히 나오느라 퉁퉁 부었지만 엄마 눈에는 가장 예쁘다”며 출산 당시 사진을 공개했다.

박환희는 “이 땅에 엄마 아들로 태어나줘서 정말 정말 고마워. 아주 많이 보고싶다 우리 아들,, #2012년1월13일오전9시38분3.0kg”이라며 아들에 대한 애틋함을 드러냈다.

이후 박환희는 아들을 품에 안고 분유를 먹이는 사진과 함께 “내 껌딱지. 진실로,내 인생에서 가장 행복하던 시절. #교감”이라는 글을 덧붙였다.

이 외에도 아들을 품에 안고 행복하게 웃고 있는 모습을 공개하며 시선을 끌었다.

앞서 박환희는 래퍼 빌스택스(전 바스코)와 지난 2011년 결혼해 아들을 뒀다. 하지만 성격 차이를 극복하지 못하고 1년3개월 만에 이혼했다.

alice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