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이해찬, 조인식 일정 황급히 '취소'...'광주형일자리' 타결 무산

현대차, 5일 민주당에 "합의안 못 받겠다" 연락
이해찬 대표, 6일 광주형일자리 조인식 일정 '취소'

  • 기사입력 : 2018년12월06일 09:18
  • 최종수정 : 2018년12월06일 09:1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조정한 기자 = 9부 능선을 넘는가 싶었던 여당의 '광주형일자리'가 현대차의 거부로 타결에 실패하면서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황급히 일정을 취소했다.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6일 오후 2시 30분께 광주광역시정에서 '광주형일자리 타결 협약체결 조인식'에 참석하기로 했지만 관련 일정이 모두 취소됐다. 이날 행사에는 문재인 대통령도 참석을 검토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5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8.12.05 yooksa@newspim.com

전날 광주시와 현대자동차는 광주시청에서 광주지역 각계 대표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노사민정 협의회를 개최하고 광주형 일자리를 위한 합작법인 설립에 합의하고 6일 오후 조인식을 열기로 한 바 있다.

특히 노사민정 협의회는 임단협 유예조항을 두고 막판까지 진통을 겪었으나 이날 협의회에서는 광주공장 차량 생산 물량이 35만대를 달성할 때까지 해당 조항을 삭제한다는 조건으로 최종 의결했다.

하지만 현대차는 합의한 지 몇시간이 지나지 않은 같은 날 오후 8시께 "합의안을 받지 못하겠다"고 민주당에 의사를 밝혔고 관련 일정이 취소됐다.

이와 관련 이해식 민주당 대변인은 6일 "어제 저녁 8시께 연락와서 (일정이) 취소됐다"고 밝혔다.

향후 추가 논의 일정에 대해선 "그건 좀 시간을 둬야하지 않겠냐"며 "어쨌든 (협상을) 재개해서 성사를 시켜야하지 않겠냐"고 말했다.  

giveit9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