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

롯데홈쇼핑 “2025년까지 글로벌 미디어 커머스로 도약”

이완신 대표 롯데홈쇼핑 ‘VISION 2025' 선포

  • 기사입력 : 2018년11월23일 09:00
  • 최종수정 : 2018년11월23일 09: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준호 기자 = 롯데홈쇼핑이 새로운 비전을 발표하는 ‘롯데홈쇼핑 VISION 2025 선포식’을 진행했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22일 롯데백화점 영등포점 문화홀에서 이완신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최근 미디어 환경과 유통업계의 변화 속도에 대응하기 위해, 중장기 비전 ‘VISION 2025’를 선포했다.

새로운 비전 ‘First & True Media Commerce Creator’는 신뢰와 혁신을 기반으로 단순한 홈쇼핑 채널을 넘어서 미디어 커머스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의미다.

이를 달성하기 위한 4가지 핵심 가치로 △Creative △Agile △Trusty △Professional을 수립했다. ‘Creative’는 창의적인 업무 방식과 고객 서비스 제공, ‘Agile’은 민첩한 변화와 혁신 추구, ‘Trusty’는 진정성 있는 상품과 콘텐츠 제공 및 정도경영, ‘Professional’은 전문적이고 차별화된 인재 및 상생 강화를 뜻한다.

모바일 플랫폼을 지속 강화해 2022년까지 미디어 커머스 기업으로 진화하고, 2024년에는 국내 1위 미디어 커머스 기업으로, 2025년에는 글로벌 미디어 커머스 기업으로 거듭나겠다는 계획이다.

단기적으로는 기존 홈쇼핑 주력 사업인 TV채널 경쟁력 강화를 위한 자체 브랜드 강화 및 다양화, 티커머스 채널의 차별화, 온라인 및 모바일 쇼핑 서비스를 고도화한다.

또한, 쇼핑과 엔터테인먼트를 결합한 콘텐츠 개발을 강화하고 음성 쇼핑 등 새로운 기술 접목확대로 쇼핑 편의성 강화에도 주력한다.

이를 통해 미디어 커머스 기업의 기반을 다지고 VR·AR 서비스 고도화, 글로벌 콘텐츠 플랫폼과의 협업 등을 통해 글로벌 미디어 커머스 기업으로 자리매김한다는 계획이다.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는 “홈쇼핑은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 환경 및 고객 니즈에 부합하는 변화화 혁신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제로베이스에서 다시 시작한다는 각오로 기존의 홈쇼핑 영역을 뛰어넘어 새로운 가치와 쇼핑 경험을 제공하는 글로벌 미디어 커머스 기업 모델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롯데홈쇼핑은 22일 롯데백화점 영등포점 문화홀에서 2025년 비전 선포식을 진행했다. 이완신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롯데홈쇼핑]

j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