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CNN “北, 미국 제재완화 않자 정말 화나 있어..실무협상 기대 안해”

  • 기사입력 : 2018년11월09일 04:32
  • 최종수정 : 2018년11월09일 06: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북한 당국이 미국과의 비핵화 협상 등을 둘러싼 긴장이 고조되고 제재 완화가 이뤄지고 있지 않고 있는 것에 대해  ‘정말 화가 나 있는 상태’라고 CNN 방송이 8일(현지시간)전했다. 

CNN은 당초 이날 뉴욕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의 고위급 회담이 북한의 요구로 전격 취소된 것과 관련, 한 정통한 소식통이  “북한은 미국이 제재 완화 조치를 제대로 제공하지 않고 있는 것에 정말로 화난 상태가 되어 가고 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방송은 또 북한 대표단이 6일 전화를 통해 회담 취소를 알렸으며 그 배경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설명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같은 기류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7일 백악관 기자회견에서 북한과의 협상과 관련, 현재 상태에 만족스럽다고 밝힌 것과는 다른 분위기라는 지적도 덧붙였다. 

CNN은 이밖에 또다른 소식통을 인용, 북한은 스티븐 비건 미국 대북특별대표나 심지어 폼페이오 장관 등 과의 실무협상을 통해선 해결첵을 얻을 수 없다는 결론을 내렸기 때문에 뉴욕 고위급 회담을 취소했다고 전했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왼쪽)과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오른쪽)이 지난 5월 말 뉴욕에서 만찬을 함께 하고있다. [사진=로이터 뉴스핌] 

kckim10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