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미 연준, 일부 지역은행 연례 스트레스 테스트 대상서 제외

  • 기사입력 : 2018년10월31일 23:59
  • 최종수정 : 2018년10월31일 23:5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욕=뉴스핌] 김민정 특파원 = 미국 연방준비제도(Fed)가 일부 지역은행을 연례 스트레스 테스트 대상에서 제외하면 규제 완화에 나섰다.

이날 공개된 연준의 자료에 따르면 낮은 위험도 판정을 받은 은행들은 이제 2년마다 스트레스 테스트를 받게 된다. 이들은 30일간 영업할 수 있는 유동자산을 보유해야 한다는 규정도 따르지 않아도 된다.

연준은 자산이 1000억~2500억달러인 일부 중견 미국 국내은행의 규제를 완화할 것으로 기대했다. 다만 이 같은 규제 완화는 씨티그룹이나 뱅크오브 아메라카와 같이 글로벌 은행 시스템에 있어 중요한 대형 은행에는 적용되지 않는다. 

연방준비제도[사진=로이터 뉴스핌]

 

mj7228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