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산업 > 중기·창업

푸드테크 기업 '푸드나무',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 승인

  • 기사입력 : 2018년08월10일 19:10
  • 최종수정 : 2018년08월10일 19:1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김양섭 기자 = 종합 건강 푸드테크 전문기업 푸드나무(대표이사 김영문)가 코스닥 상장을 위한 예비심사를 통과했다고 10일 밝혔다.

푸드나무는 지난 6월 상장 예비심사 청구서를 제출했으며, 9일 한국거래소로부터 상장 예비심사 승인을 받았다.

푸드나무는 2017년 매출액 348억 원, 영업이익 43억 원, 당기순이익 39억 원을 기록하며 설립이래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전년 매출인 223억 원 대비 55.8% 성장, 영업이익, 당기순이익 각각 26.9%, 33.2% 등 두자릿 수 성장을 기록하며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푸드나무는 2013년 1월 설립된 종합 건강식품 전문기업으로 닭가슴살 전문 플랫폼 '랭킹닭컴'과 닭가슴살 브랜드 '맛있닭', '러브잇', '더프레시'등을 운영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푸드나무의 기업공개(IPO)는 국내에서 푸드테크 상장 1호 기업으로 직결되는 프로젝트로 남다른 의미를 갖고 있다”며 “기존에 없던 업종이란 점에서 많은 관심을 받으며 성공적인 상장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실제로, 푸드나무는 다양한 사업과 함께 보디빌딩 및 피트니스 전문 미디어 '개근질닷컴' 등을 확대 운영하며 헬스 푸드와 IT정보가 결합된 푸드테크 기업으로 발돋움하기 위한 사업으로 확장하고 있다.

푸드나무 관계자는 “최근 개그맨 홍윤화에게 닭가슴살 식단, 운동 프로그램 등을 제공하며 지속적인 다이어트를 주도하며 유명세는 물론 ‘건강한 기업’이라는 소비자들의 신뢰까지 얻어가며 기업 인지도를 강화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영문 대표이사는 “최근 급격하게 성장하고 있는 전자상거래 시장의 B2C사업을 통해 성장을 가속화하고 있다”며 “확장가능성이 무궁무진한 e커머스 시장에서 견고한 입지는 물론 성공적인 코스닥 시장 입성을 통해 해외 시장으로 진출하는 것이 목표”라고 강조했다.

한편, 푸드나무는 앞으로 증권신고서를 제출한 뒤 공모 절차를 거쳐 코스닥 시장에 입성할 예정이며, 상장 주관사는 미래에셋대우다.

 

ssup82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