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외신출처 > 로이터

[영상] '스웨덴전 결과 맞힌' 독일 '점쟁이' 곰, 대한민국 승리 예측

  • 기사입력 : 2018년06월27일 07:20
  • 최종수정 : 2018년06월28일 06:2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독일 겔젠키르헨 로이터=뉴스핌] 조재완 인턴기자 = 독일산 북극 곰이 대한민국의 승리를 예언했다.

독일 점쟁이 북극곰 두 마리가 26일(현지시간) 한국과 독일전을 예측한 결과 ‘한국의 승리’였다. 그러나 로이터 통신 등 외신은 이 결과를 '무승부'로 해석했다. 한국(피파랭킹 57위)은 독일(피파랭킹 1위)과 27일 F조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라라와 나눅이라는 이름의 독일 겔젠키르헨 동물원에 사는 북금곰들은 지난 24일 독일과 스웨덴(피파랭킹 24위) 2차전에서 독일 승리를 점쳤다. 실제 독일은 스웨덴에 2대1 역전승을 거둬 승점을 챙겼다.

독일 스웨덴전 결과를 정확히 예측한 북금곰들은 이번엔 '사실상' 한국을 선택했다.

강력한 우승후보 독일의 패배가 쉽게 예상되진 않는 듯 로이터 등 외신은 '무승부'로 해석했다. 로이터는 북극곰들이 어떤 팀을 선택할지 결정을 빠르게 내리지 못했다고 전했다.

하지만 실제 영상 속에선 두 마리 곰 모두 우리 빗장이 풀리자마자 한국 국기가 그려진 상자로 다가간다.

당황한 동물원 관계자 핸드릭 베른트손은 곰들을 지켜보며 "이번엔 예측이 어려운 듯 하다. 내 추측으론 동점으로 끝날거라 본다"고 해석했다.

지난 1·2차전에서 2전2패한 한국은 3차전에서 독일을 상대로 2점 차 이상의 승리를 거둬야 16강 진출에 마지막 희망을 걸 수 있다.

choj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