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여행.레저

[영상] 전쟁의 참혹함 그대로 코소보 프레카즈 '다시는 전쟁 없어야'

  • 기사입력 : 2018년06월22일 16:56
  • 최종수정 : 2018년06월22일 17: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코소보 프레카즈=뉴스핌]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 코소보와 알바니아에서는 세르비아와의 전쟁으로 인한 참혹한 현장을 곳곳에서 마주할 수 있다. 

전쟁 당시에는 알바니아, 현재는 코소보에 속한 프레카즈(Prekaz)는 아뎀 자샤리와 그의 형제집까지 파괴되고 일가족 58명이 몰살당한 집을 그대로 보존해놨다. 가까이 가서 볼수록 전쟁의 잔인함을 알 수 있다. 

일가족에는 갓난아이, 어린이를 포함돼 있어 전쟁이 얼마나 무자비함을 보여준다. 바로 옆에는 이들을 기리는 위령비가 있다. 그 모습을 영상으로 담았다.  

youz@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