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중국 > 나우앤퓨처

[영상차이나] 중국 노래방을 뜨겁게 달군 ‘가요 톱 10’

  • 기사입력 : 2017년05월19일 16:42
  • 최종수정 : 2017년05월22일 07:4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이지연 기자] 중국에서 어떤 노래를 불러야 인기쟁이가 될 수 있을까요?

지난해 중국판 멜론 넷이즈클라우드뮤직(網易雲音樂)에서 가장 인기를 끌었던 노래 10곡을 함께 감상해보시죠.

1. 앨런 워커 – Faded

지난해 중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를 터뜨린 곡이죠. 우리나라에선 드라마 ‘도깨비’의 OST가 이 곡을 표절했다는 의혹이 일어 더욱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한 중국 네티즌은 “새벽 출근길 운전하면서 들으면 온 세상이 내 것만 같은 느낌”이라는 말로 Faded를 표현해 수많은 공감을 얻었습니다. 이 곡을 영원히 소장하고 싶어 기꺼이 돈을 내고 구입한 중국인도 굉장히 많았습니다.

2. 주걸륜(저우제룬) – 고백풍선(告白氣球)

말이 필요 없다. 현존하는 중화권 가요계 레전드 주걸륜! 그가 지난해 출시한 ‘고백풍선’이라는 곡은 누군가를 순수하게 좋아했던 그 시절로 돌아가게 하는 마법이 있습니다. 첫 소절만 듣고 아련해져서 울컥했다는 후기만 해도 어마어마하다는…

게다가 수많은 사람들이 이 노래를 따라 불러 더욱 화제였는데요. 동료 가수는 물론 오디션 프로 참가자, 재야의 고수들이 너도나도 고백풍선을 부르면서 중국 전역에 한때 ‘설렘 주의보’가 발령되기도 했습니다(믿거나 말거나).

3. 설지겸(쉐즈첸) – 연예인(演員)

싸이의 연예인처럼 중국에서도 작년에 나온 연예인이라는 곡이 아직까지 큰 사랑을 받고 있는데요. 연인에게 사랑을 연기하는 배우처럼 가식적으로 대하지 말라는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습니다.

“어떤 사람이 100만큼 작위적이라면, 그 사람은 100만큼 깊은 감정도 가질 수 있다는 얘기”

한 중국 네티즌이 남긴 이 감상평은 무려 20만건의 추천을 받았는데요. 참 의미심장한 말이죠?

4. 찰리 푸스 – We don’t talk anymore

셀레나 고메즈의 피처링으로 유명세를 탄 곡이자, 우리나라에선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이 커버곡으로 불러 더 유명해진 곡이죠.

지난해 중국 네티즌들도 “섹시한 가성이 돋보인다”, “중독적인 후렴구”, “We don’t talk animal(?)” 등 다양한 반응을 쏟아내며 이 곡에 열광했습니다.

5. 임유가(린유자) – 이 세상에서 누가 당신을 경청할까(全世界誰傾聽妳)

덩차오, 바이바이허, 양양 등 화려한 라인업으로 기대를 모았던 영화 ‘종니적전세계로과(從妳的全世界路過)’의 OST로 유명한 곡입니다. 작년 9월에 개봉한 ‘종니적전세계로과’는 박스오피스 수입 8억1300만위안(약 1330억원)을 거두며 흥행에 성공했는데요. 영화가 성공한 만큼 OST도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영혼에 와 닿는 서정적인 가사와 옛날 감성적인 멜로디가 굉장히 인상적인 곡으로, 특히 겨울 밤 따뜻한 이불에 누워 영화를 보며 감상하기 좋은 따스한 노래입니다.

6. 런쑤시(任素汐) – 너를 원해(我要妳)

가수 런쑤시 <사진=바이두>

지난해 개봉한 코미디 영화 ‘미스터 동키(驢得水)’의 OST로 많은 사랑을 받은 곡입니다. 특히 이 영화의 주연 런쑤시가 직접 OST를 불러 더 화제가 됐죠.

영화의 시대배경이 중화민국 시기인 만큼 곡에서도 옛스러움(?)과 감성적인 부분이 강하게 느껴집니다. 마음이 절로 따뜻해지는 기타 선율도 감상 포인트~

7. 셰춘화(謝春花) – 빌려줘(借我)

떠오르는 95허우(1995~1999년 출생자) 포크송 가수 셰춘화의 ‘미친 음색’이 돋보이는 서정적인 곡입니다. 후렴구를 제외하고 가사가 모두 빌려줘(借我)로 시작하는 게 포인트! 셰춘화는 과연 뭘 그렇게 빌려달라고 했을까요? (돈…?)

8. 크리스 메디나 - What are words

미국의 오디션 프로그램 아메리칸아이돌 시즌10에 출연했던 크리스 메디나가 2011년 발표한 노래인데요. 스타벅스 점원이었던 크리스 메디나가 교통사고로 지능이 2세로 돌아간 약혼녀의 치료비 마련을 위해 아메리칸아이돌에 출연한 감동적인 일화는 꽤 널리 알려진 이야기죠.

명곡은 원래 돌고 도는 법! 중국에선 지난해 이 곡이 다시 한 번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중국의 다양한 싱어송라이터들이 편곡한 여러 버전의 What are words를 들어보는 것도 좋을 것 같네요.

9. 진혁신(천이쉰) – 당신과 보낸 긴 세월(陪度過漫長歲月)

2015년 11월 개봉한 영화 ‘앤서니와 보낸 긴 세월(陪安東尼度過漫長歲月)’의 OST로 지난해 많은 사랑을 받는 곡입니다.

“만약 어느 날 좋아하는 남자가 생긴다면, 일평생을 함께 보내고 싶은 그런 남자가 나타난다면, 이 노래를 결혼식 배경음악으로 할래”

한 중국 네티즌의 감상평인데요. 그만큼 연인을 위한 진실된 마음이 우러나는 곡입니다. 프로포즈송으로 아주 좋겠네요.

10. 설지겸(쉐즈첸) – 딱 좋다(剛剛好)

설지겸의 노래가 베스트송 10에 두 개나 포함됐네요. 이 곡에서도 설지겸의 호소력 짙은 목소리가 귀를 확 사로잡습니다.

이 곡은 작년 6월 중국의 대학 수능시험 가오카오(高考) 시기에 발표됐는데요(하필이면!). 당시 이 곡에 쏠린 대중의 관심이 가오카오를 누를 정도였다고 하니 얼마나 반향이 컸는지 상상이 되시죠?

한 중국 네티즌은 “딱 좋은 시간, 딱 좋은 장소에서 설지겸의 딱 좋은 가사와 멜로디를 들으니 기분이 딱 좋다”는 센스 있는 감상평을 남겨 수많은 추천을 받기도 했습니다.

 

[뉴스핌 Newspim] 이지연 기자 (dela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