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대중문화 > 일반

샘 해밍턴, 웃찾사 홍현희 '흑인 분장'에 일침…"한심하다. 인종을 놀리는 게 웃겨?"

  • 기사입력 : 2017년04월21일 18:30
  • 최종수정 : 2017년04월21일 18:3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샘 해밍턴이 개그맨 홍현희에게 실망감을 드러냈다. <사진='웃찾사' 캡처, 샘 해밍턴 페이스북>

[뉴스핌=정상호 기자] 방송인 샘 해밍턴이 ‘웃찾사’에서 흑인 분장 개그를 한 홍현희에게 일침을 가했다.

샘 해밍턴은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번에 웃찾사에서 홍현희 흑인 분장하고 나왔는데 진짜 한심하다! 도대체 이런 말도 안 되는 행동 언제까지 할 거야? 인종을 그렇게 놀리는 게 웃겨? 예전에 개그방송 한 사람으로서 창피하다”라는 글을 남겼다.

샘 해밍턴의 글에 한 네티즌이 “분장 자체가 문제가 될 게 없다고 생각되지만 왠지 인종비하적인 단어들과 흑인을 희화화 하는 개그코드를 했나보죠?”라는 댓글을 남기자, 그는 “분장 자체 문제 아니라고 했지만, 만약에 제가 한국인 흉내 내려고 분장했으면 문제 아니라고 생각할까요?”라는 답글을 남기기도 했다.

한편, 지난 19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웃찾사-레전드 매치’ 실화개그 코너에서는 홍현희가 피부색을 검게 칠하고 파, 배추 등 우스꽝스러운 분장을 하고 등장했다.

방송 직후 온라인상에는 홍현희가 흑인의 모습을 희화화 했다며 ‘인종차별주의적 개그’라는 비판이 쏟아졌다.

[뉴스핌 Newspim] 정상호 기자 (newmedia@newspim.com)

페이스북 바로가기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