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대중문화 > 일반

아이유 컴백, 오혁·지드래곤 작업기 "오혁과는 티격태격…지드래곤 기대 이상의 좋은 랩 감사"

  • 기사입력 : 2017년04월21일 16:34
  • 최종수정 : 2017년04월21일 16:3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가수 아이유가 2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신한카드 판스퀘어에서 열린 네 번째 정규앨범 'Palette(팔레트)' 발매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학선 기자 yooksa@

[뉴스핌=양진영 기자] 가수 아이유가 오혁과 지드래곤과 함께 곡을 작업하고, 부른 계기와 소감을 밝혔다.

아이유는 21일 서울 마포구 합정동 신한카드 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정규 4집 앨범 'PALLETTE(팔레트)' 발매 기념 음악감상회를 열고 타이틀곡 '팔레트' 무대를 최초로 공개했다.

이날 아이유는 두 번째 선공개곡 '사랑이 잘'을 언급하며 듀엣을 해준 오혁을 언급했다. 그는 "오혁 씨와 함께 부른 두 번째 선공개곡인데, 소프트한 R&B 트랙이다. 남녀간의 권태기를 다룬 이야기다"라고 소개했다.

아이유는 "트랙을 받고 기본 콘셉트를 잡고 나니 오혁씨가 생각났다. 와일드하면서도 따뜻한 느낌의 목소리가 생각났고 딱 어울릴 것 같았다. 동갑내기이기도 하고 편하게 지내는 사이였다. 의견 마찰이 있기도 했지만 잘 절충해서 서로 만족하는 결과가 나왔다"면서 "이 곡은 실제로 대사를 치듯이 설정과 캐릭터를 정해놓고 작업을 했다. 유난히 골치도 아팠지만 즐겁기도 했던 곡"이라고 작업 과정을 떠올렸다.

아이유의 타이틀곡 '팔레트'에는 최고의 셀럽 빅뱅 지드래곤이 참여했다. 아이유는 "원래부터 굉장한 팬이기도 했다. 팔레트를 만들 때 작사, 작곡 과정에서 조언을 많이 구했다"고 지드래곤과 인연이 시작된 이유를 말했다.

또 그는 "처음에는 피처링 부탁을 할 생각은 없었는데 나중에 D 브릿지에는 멜로디보다 랩이 어울릴 것 같았다. 이미 이 가사의 톤을 알고 있고, 목소리도 트랙과 잘 어울리는 분, 선배로서 조언을 해주면서 여유와 위트를 표현해줄 수 있는 분이라고 생각해서 부탁드렸다. 흔쾌히 OK 해주셔서 즐겁게 작업했다"면서 "정말 기대 이상의 너무 좋은 랩을 보내주셨다"면서 고마워했다.

아이유는 타이틀곡 '팔레트'는 감각적이고 포근한 신스팝 사운드에 스물 다섯 아이유의 진솔한 이야기를 담아낸 곡으로 셀프 프로듀싱과 더불어 빅뱅 지드래곤이 피처링에 참여해 화제를 모은 곡이다. 더블 타이틀곡인 '이름에게'는 압도적 스트링 선율이 인상적이며, 거대한 사운드를 뚫고 나오는 아이유의 목소리가 짙은 위로와 감동을 안긴다.

아이유의 정규 4집 '팔레트'에는 동명의 타이틀곡과 더블 타이틀곡 '이름에게', '밤 편지', '사랑이 잘', '잼잼', '이 지금', '이런 엔딩' 등 10곡이 수록됐으며 21일 오후 6시 전곡이 음원 사이트에 공개된다.

[뉴스핌 Newspim] 양진영 기자 (jyyang@newspim.com)

페이스북 바로가기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