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NEWS > 생활경제

"아동복에도 꽃무늬 열풍" 이랜드월드 치크, 플라워 원피스 출시

  • 기사입력 : 2017년04월21일 15:51
  • 최종수정 : 2017년04월21일 15:5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이에라 기자] 이랜드월드가 전개하는 유러피안 토들러 브랜드 치크(CHEEK)가 플라워 패턴 원피스 2종을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화사한 컬러의 플라워 패턴이 이번 시즌 트렌드로 급부상한 가운데, 아동복에서도 플라워 패턴이 적용된 의류가 꾸준하게 인기를 끌고 있는 추세다.

치크는 일상에서는 물론 생일, 결혼식 등 특별한 날에 입기에도 적합한 ‘캉캉 원피스’와 ‘오간자 꽃 원피스’를 출시했다. 두 제품 모두 지금부터 초 여름까지 입을 수 있는 상품으로, 고급스럽고 화사하게 연출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가벼운 쉬폰 소재로 제작된 ‘캉캉 원피스’는 3단 프릴 치마로 발랄한 느낌을 강조했다. 가디건이나 블라우스와 함께 코디 할 수 있는 캉캉 원피스는 핑크와 옐로우 컬러 두 가지다. 치마 안쪽에는 안감을 부착하여 비칠 염려가 없도록 제작했고, 탈부착이 가능한 코사지를 함께 증정한다.

시스루 스타일의 ‘오간자 꽃 원피스’도 선보였다. 체크 무늬와 치마 하단의 플라워 프린트가 포인트로 하여 사랑스러운 느낌을 한 층 부각시킨 제품이다. 시스루 소재를 사용하여, 보다 시원하고 드레시한 느낌이 들 수 있도록 했다.

 

<사진=이랜드 제공>

[뉴스핌 Newspim] 이에라 기자 (ER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