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23일 '세계 책의 날'…학교도서관서 '책 읽어주기' 등 행사

각급 학교 도서관 중심으로 행사 1800건 열려

  • 기사입력 : 2017년04월21일 16:20
  • 최종수정 : 2017년04월21일 16:2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이보람 기자]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이 오는 23일 '세계 책의 날'을 맞아 28일까지 교내 도서관을 중심으로 다양한 행사를 연다.

초등학생들이 한 도서관에서 책을 읽고 있다. <사진=뉴시스>

21일 서울교육청에 따르면 이 기간 동안 서울시내 초등학교 369곳, 중학교 293곳, 고등학교 101곳의 학교 도서관에서 1800여 건의 행사가 열린다. '세계 책의 날' 의미 알아보기, 도서관과 친해지기, 책 읽어주기 행사, 창작활동 등이다.

교육청 측은 "각급 학교도서관의 이번 행사를 통해 학생들이 도서관과 더욱 가까워지고 학부모 등 지역사회는 책에서 꿈과 소망을 찾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설명했다.

 

[뉴스핌 Newspim] 이보람 기자 (brlee1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