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대중문화 > 일반

최대철 "배우 이병헌·송강호 선배, 언젠가 꼭 만날 것 같은 느낌이 든다"

  • 기사입력 : 2017년04월20일 14:39
  • 최종수정 : 2017년04월20일 14:3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배우 최대철이 20일 오전 서울 잠원동 인근의 카페에서 진행한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형석 기자 leehs@

[뉴스핌=이현경 기자] 최대철이 배우 이병헌, 송강호와 작품에서 만나고 싶다고 밝혔다.

최대철은 20일 뉴스핌과 진행된 인터뷰에서 작품에서 만나고 싶은 배우가 있느냐는 질문에 이병헌을 꼽았다.

최대철은 "저는 꼭 만날 것 같은 느낌이 든다"라며 "연기에 몰두하는 진정함이 보인다. 물론, 배우 중에 몰입하지 사람이 어디있겠느냐만, 이병헌 선배의 진정성이 참 좋다"라고 말했다.

이어 송강호도 언급했다. 최대철은 "송강호 선배도 존경한다. 감정의 깊이가 깊어보인다"며 닮고 싶은 선배들에 대해 이야기했다.

최대철은 최근 SBS 주말드라마 '우리 갑순이'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그는 인터뷰를 마무리하며 시청자에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그는 "우리 갑순이 시청자 감사하다. 그리고 우연찮게 찍은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도 감사한 마음뿐이다. 여기에 뜨거운 반응을 보여준 시청자에게도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한편 최대철은 '우리 갑순이' 이후 영화 '엄복동' 촬영에 돌입한다. 

[뉴스핌 Newspim] 이현경 기자(89hklee@newspim.com)

페이스북 바로가기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