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NEWS > 부동산

홍수 문자 알림, 20분서 3분으로 단축

자동 긴급재난문자 발송시스템 구축

  • 기사입력 : 2017년03월21일 12:00
  • 최종수정 : 2017년03월21일 12: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김지유 기자] 오는 5월부터 홍수가 발생하면 3분만에 긴급재난문자가 발송된다. 

21일 국토교통부와 국민안전처에 따르면 한강과 낙동강, 영산강, 금강에 있는 홍수통제소에 자동화된 긴급재난문자(CBS) 발송체계를 구축한다

시스템이 구축되면 그 동안 20분 정도 걸렸던 문자 발송 시간이 3분으로 단축된다.

국토부와 안전처는 이달 중 시스템 연계를 끝낼 예정이다. 오는 4월 중 시험운영을 한 뒤 5월 중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다.

안전처 김희겸 재난관리실장과 국토부 박재현 수자원정책국장은"국민의 불안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홍수발생 상황을 실시간으로 전파하고 상시 모니터링체계를 구축하여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자료=국토부>

 

[뉴스핌 Newspim] 김지유 기자 (kimji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