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NEWS > 산업

삼성전자, 'QLED TV' 국내 출시...415만원부터

화면 밝기에 따라 달라지는 색 변화 정확하게 표현

  • 기사입력 : 2017년03월21일 10:00
  • 최종수정 : 2017년03월21일 10: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김겨레 기자] 삼성전자가 LCD TV 신제품인 'QLED TV'를 국내 출시했다.

삼성전자는 21일 서울 역삼동 라움 아트센터에서 신제품 소개행사를 열고 ‘QLED TV’와 ‘프리미엄초고화질(UHD) TV’ 제품군을 소개했다.

삼성 QLED TV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에 따르면 올해 국내시장에 'QLED TV' 총 3개 제품군(Q9, Q8, Q7) 9개 모델을 출시한다. Q9·Q7은 평면, Q8은 휜 액정을 사용한 '커브드' 디자인이다.

가격은 Q8시리즈 65형 704만원, 55형 485만원이고 Q7 65형 604만원, 55형 415만원이다. 다른 모델은 4월부터 순차적으로 출시한다.

'QLED TV'는 미세 물질인 퀀텀닷(양자점)으로 빛과 색상을 표현한 TV다. Q는 퀀텀닷을 의미하고 LED는 백라이트로 LED를 사용했다는 뜻이다.

이 제품은 ‘컬러 볼륨 100%’를 표현할 수 있다. 컬러 볼륨은 밝기에 따라 달라지는 미세한 색 변화까지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는 화질 기준이다.  

또 'QLED TV'는 주변 선을 한 개로 통합해 주변 기기들을 모두 연결할 수 있고 15미터 이내 거리라면 주변기기를 따로 설치해도 제어할 수 있다. 벽걸이 TV의 경우 TV와 벽 사이의 틈을 거의 없애 설치할 수 있다. 

아울러 TV가 외부 기기를 자동으로 인식하며 스마트 TV 첫 화면에서 라이브 TV, 인터넷 서비스 등을 모두 확인할 수 있다. 

리모콘 한 개로 주변기기까지 제어할 수 있으며 음성인식으로 채널이나 프로그램 이름 외에도 ‘골프 채널’, ‘드라마 채널’과 같은 채널 카테고리 검색도 지원한다.

방송 중인 TV 프로그램이나 영화, TV 광고에 나오는 노래도 바로 확인할 수 있고 벅스, 멜론과 같은 음악 서비스 파트너와 협업해 음악을 추천 받는 ‘뮤직 서비스’도 새로 도입했다. 

이와 함께 ‘프리미엄 UHD TV’ 제품군(MU9500, MU8500, MU8000)은 촛불 1000개의 밝기인 하이다이내믹레인지(HDR) 1000까지 표현 가능한 제품이다. 49형부터 75형까지 다양한 크기로 가격은 200만원대부터 시작한다. 

삼성전자는 어두운 밤에 천적의 눈에 띄지 않도록 빛을 흡수하는 나방의 눈에서 착안한 자연 유래 기술을 적용한 ‘눈부심 방지’ 패널을 사용했다. 

김현석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사장)은 이날 행사에서 “TV는 이제 기존 TV 이상의 경험을 줘야한다"며 "이번 ‘QLED TV’를 시작으로 TV에 대한 기존 개념을 완전히 재정의 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김겨레 기자 (re97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