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중국 > 생생중국뉴스

금호타이어 노리는 中 타이어기업 더블스타(青島雙星)

금호타이어 인수 성사시 상호 시너지 효과 기대

  • 기사입력 : 2017년03월16일 16:58
  • 최종수정 : 2017년03월16일 20:1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편집자] 이 기사는 3월 16일 오후 4시42분 프리미엄 뉴스서비스'ANDA'에 먼저 출고됐습니다. 몽골어로 의형제를 뜻하는 'ANDA'는 국내 기업의 글로벌 성장과 도약, 독자 여러분의 성공적인 자산관리 동반자가 되겠다는 뉴스핌의 약속입니다.

[뉴스핌=이동현기자]중국 타이어 업체 더블스타(青島雙星,Double Star)가 13일 금호타이어의 채권단과 주식매매계약(SPA) 를 체결하면서 한중 양국 관련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금호타이어 매각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더블스타(Double Star)는 중국에서 트럭·버스용 타이어(TBR)제조 업체로 널리 알려져 있다. 더블스타가 금호타이어를 인수하게 되면 그동안 열세였던 승용차 타이어 사업을 보강하게 돼 양사간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더블스타는 이번 계약이 성사되면 약 9550억원으로 금호타이어의 42.01% 지분을 인수하게 된다.

업계 관계자들은 더블스타(글로벌 34위)가 글로벌 10위 규모의 금호타이어를 인수하게 되면 중견 타이어 업체에서 일약 글로벌 전역에 영업망을 가진 중국 1위 타이어 업체로 도약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자료=중차이왕(中財網)>

◆상용차 타이어 우위 바탕으로 시너지 효과 기대

더블스타(青島雙星)는 칭다오에 본사를 둔 국유기업이고 타이어 사업에는 2002년 화칭(華青)타이어를 인수하면서 본격적으로 뛰어들었다. 특히 2014년부터 더블스타를 세계적 타이어 브랜드로 키우겠다는 청사진을 내걸고서 대대적인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더블스타는 강철 광선 트럭 타이어(All-steel radial truck tires), 반강철 광선 타이어 (Semi-steel radial tire), 바이어스 타이어(BIAS TIRE),농기계용 타이어 등 상용차 타이어 1000만 개 제조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중국 전역에 영업망을 보유하고 있고 동남아, 중남미, 중동 등 글로벌 130여개 국가에 수출을 하는 등 중국 타이어 업체중 가장 적극적으로 해외 진출을 추진한 업체로 꼽힌다.

아울러 더블스타는 트럭·버스용 타이어(TBR) 분야에서 탁월한 경쟁력을 가지고 있고 중국내 트럭·버스용 타이어 생산규모 5위를 기록하고 있다. 특히 소방용 특수 차량의 타이어를 제조해 특화된 기술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다. 향후 트럭을 포함한 상용차 및 특수 차량 타이어 분야에서 글로벌 굴지의 브랜드로 도약하려는 계획을 가지고 있다.

특히 2005년에 승용차 타이어 업체인 둥펑(東風)타이어를 인수하는 등 인수합병(M&A)을 통해 타이어 사업을 확장해 갔다. 하지만 더블스타는 일반 승용차 타이어(PCR)분야에서 최근 몇 년간 연구개발에 많은 비용을 투입했지만 뚜렷한 실적을 거두지 못했다.

이에 따라 이번 인수합병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면 양사간 막대한 시너지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양사간 사업 구조가 중복되지 않으면서 자사의 상용차 타이어 경쟁력을 바탕으로 금호타이어의 고품질 승용차 타이어사업을 획득하게 돼 경쟁력이 한층 강화될 전망이다. 또 금호타이어는 더블스타 영업망을 통해 중국 시장에서 판로를 더 확대할 수 있게 된다. 더블 스타측은 양사간 시너지 효과를 바탕으로 글로벌 5대 타이어 업체로 도약하려는 목표를 가지고 있다.

한편 더블스타는 모든 타이어 생산라인에 스마트제조 개념을 중국 최초로 적용해 ‘공업 4.0’시대를 선도적으로 대응하는 업체로 꼽히고 있다. 또한 2016년 기준 더블스타 타이어의 매출은 약 30억 위안을 기록했다.

쐉싱 그룹의 주요 제품<사진=바이두(百度)>

◆신발제조업체로 시작해 종합그룹으로 성장

더블스타는 원래 운동화 브랜드로 중국에서 널리 알려진 업체이고 모기업인 쐉싱그룹(雙星集團)도 신발제조공장에서 시작해 다양한 계열사를 거느린 종합그룹으로 성장했다.

이와 관련해 쐉싱그룹(雙星集團)의 모태인 국영제9고무공장(國營第九橡膠廠)은 1921년에 설립된 중국의 최초의 신발가공업체이다. 1983년도에 상호명을 쐉싱그룹으로 개명하고 1996년 선전거래소에 상장됐다.

쐉싱그룹은 해방화(解放鞋,군화)제조업으로 사업을 시작했지만 현재 5만명의 임직원을 거느린 140여 계열사를 보유한 거대그룹으로 거듭났다. 현재 신발,타이어,의류,기계,보일러 등 5대 주력 사업을 중심으로 인쇄,자수,가공조립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쐉싱 그룹의 총자산은 60억 위안이고 연간 매출액은 100억 위안에 달한다. 특히 쐉싱의 운동화 제품은 타이어와 함께 ‘중국 대표브랜드’로 선정되었고 브랜드 가치는 492억 9200만 위안에 달한다.

한편 쐉싱그룹의 계열사 쐉싱셰예(双星鞋业)는 중국 최대규모의 신발 생산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140여 종류의 신발을 생산하고 미국,독일,러시아 등 200여개국 10개 업체에 신발을 공급하고 있다. 

[뉴스핌 Newspim] 이동현 기자(dongxu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